부영그룹, 라오스 구호성금 10만 달러 전달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부영그룹, 라오스 구호성금 10만 달러 전달

최종수정 : 2018-08-03 16:19:55
부영그룹이 지난 2일 현지시간 라오스 노동복지부 국가재난예방관리위원회에 라오스 댐 붕괴 구호성금 10만 달러를 전달했다. 부영그룹
▲ 부영그룹이 지난 2일(현지시간) 라오스 노동복지부 국가재난예방관리위원회에 라오스 댐 붕괴 구호성금 10만 달러를 전달했다./부영그룹

부영그룹이 라오스 댐 붕괴로 침수피해가 발생한 라오스 이재민들에게 성금을 전달했다.

부영그룹은 지난 2일(현지시간) 라오스 노동복지부 국가재난예방관리위원회에 10만 달러를 기탁했다. 이 성금은 라오스 아따쁘주 세피안 세남노이 수력발전댐 보조댐 붕괴 피해 지역의 수재 구호 활동에 쓰인다.

부영그룹은 지난 2009년 라오스 비엔티안에 주택금융을 중심으로 하는 부영라오은행을 설립해 운영하고 있다.

부영그룹 관계자는"성금이 라오스 수재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의 구호활동에 잘 쓰였으면 한다. 이재민들이 아픈 마음을 치유하고 하루빨리 일어설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부영그룹은 최근 국내외 재난·재해가 있을 때마다 성금을 전달해오고 있다. 지난해엔 포항 지진으로 보금자리를 입은 이재민들에게 아파트 52가구를 제공했다. 아울러 경주 지진, 대구 서문시장 화재, 여수 수산시장 화재, 시에라리온 수해, 페루·콜롬비아 수해 등의 사고현장에 성금을 전달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