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포]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업체별 대리점 반응은?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르포]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업체별 대리점 반응은?

최종수정 : 2018-07-29 16:51:54
현대자동차 대리점에 전시된 싼타페와 제네시스 정연우 기자
▲ 현대자동차 대리점에 전시된 싼타페와 제네시스/정연우 기자

"자동차 개소세 인하 이후 방문객 들이 평소보다 2~3배 늘었다. 전화 상담 문의도 하루 3~4건에서 10건이 들어오고 있다."

지난 28일 현대자동차 대리점에서 만난 직원의 말이다. 그는 정부가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를 발표한 이후 매장을 찾는 손님들의 수가 부쩍 늘었다고 전했다. 삼복더위에 대리점을 방문하는 이는 적었지만 주말 오후 기자가 방문한 매장 안에서 가족 단위로 온 손님을 발견할 수 있었다.

직장인 A(38)씨는 "형편 상 중고차를 구입해 타고 다녔는데 신차를 구입하기에는 지금이 최적의 시기라고 생각해 대리점을 방문했다"며 "할인혜택을 고려해 꼼꼼하게 따져보고 선택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개소세 인하를 더해 고객들에게 추가 할인혜택의 기회를 주는 업체들도 많다.

현대자동차의 경우 개별소비세 인하로 평균 40만~60만원 할인됐다. 아반테 밸류 플러스의 경우 1659만원, 스마트는 1792만원에 판매되고 있다. 개소세 인하를 기념해 20만원이 추가 할인된다. 5월 이전 생산 분에 한정해 100만원을 더 할인하고 있으며 1.9% 저금리 혜택도 있다.

소형SUV 코나는 개소세 인하를 적용해 차종별로 ▲모던 2200만원 ▲프리미엄 2400만원 ▲프리미엄 스페셜 2600만원에 판매된다. 5월 이전 생산 분에 한해 50만원이 추가 할인되며 1.9% 저금리 혜택이 있다.

투싼은 차종별로 스마트 2400만원, 모던 2600만원, 프리미엄 2900만원에 판매한다. 대리점 직원은 "투산은 다음달부터 6단 자동변속기를 8단으로 바꾸는 등 페이스리프트되어 새로운 모델이 나오기 때문에 20만원의 추가할인과 5월 생산 분에 한정해 100만원의 할인혜택이 적용된다"고 설명했다. 그는"현재 추가할인이 많이 적용되는 투싼을 찾는 고객이 가장 많으며 젊은 고객 분들은 가격대가 저렴한 아반테를 많이 선호하고 있다"고 말했다.

지하철 3호선 약수역 인근에 위치한 아우디 매장의 모습 정연우 기자
▲ 지하철 3호선 약수역 인근에 위치한 아우디 매장의 모습/정연우 기자
르노삼성자동차 매장에 전시된 SM6 정연우 기자
▲ 르노삼성자동차 매장에 전시된 SM6/정연우 기자

수입 차 아우디는 7월 프로모션이 적용돼 개소세 인하 외에도 차종별로 대략 1000만원이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고 있다. 대리점 직원에 따르면 A6는 지난 5월부터 1230만원이 할인된 가격에 판매되고 있다. 재고가 소진되는 대로 할인혜택이 마감될 예정이다. 그는 40%의 할인율을 적용해 소비자들의 관심을 끈 A3 차종에 대해 "현재 A3는 직원들에게 한정해 1600만~1700만원 할인된 가격에 판매되고 있으며 개소세는 적용되지 않는다"고 전했다.

장소를 옮겨 르노삼성자동차 대리점을 찾았다. 매장에서 만난 직원은 2019년형 SM6을 소개했다. SM6는 개소세 인하를 적용해 원래 가격보다 40만~50만원 할인해 판매하고 있다. 차종별로 ▲PE(2405만원) ▲SE(2636만원) ▲LE(2828만원) ▲RE3043만원이다.

개별소비세 인하로 자동차를 구매하기 위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뜨거운 가운데 내수경기에 어떤 변화를 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