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대·GE항공 '무인기 기술 개발' 협약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국민대·GE항공 '무인기 기술 개발' 협약

최종수정 : 2018-07-19 14:45:03

국민대·GE항공 '무인기 기술 개발' 협약

GE항공, 국민대와 손잡고 한국서 무인기 관련 사업 추진

유지수 국민대 총장 앞줄 오른쪽 이 알란 카슬라브카 Alan Caslavka GE항공 항공전자시스템 부문 사장 등 관계자와 지난 17일 오전 현지시간 영국 판버러 국제 에어쇼 현장에서 무인기 기술 개발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민대학교
▲ 유지수 국민대 총장(앞줄 오른쪽)이 알란 카슬라브카(Alan Caslavka) GE항공 항공전자시스템 부문 사장 등 관계자와 지난 17일 오전(현지시간) 영국 판버러 국제 에어쇼 현장에서 무인기 기술 개발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민대학교

국민대와 GE항공(GE Aviation)이 무인기 기술 개발 협력에 나선다. GE항공은 국민대와 손잡고 국내에서 무인기 관련 사업을 추진할 전망이다.

국민대학교(총장 유지수)는 지난 17일 오전(현지시간) 영국 판버러 국제 에어쇼현장에서 GE항공 항공전자시스템 부문과 무인기 기술 개발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GE항공은 GE그룹의 핵심 사업부로, 민수 및 군용 엔진, 항전 시스템, 3D 적층가공(additive manufacturing), 디지털 솔루션 등을 개발·제공하는 첨단 기업이다.

양 기관은 이번 MOU를 통해 향후 민간 항공기나 전투기의 핵심이 될 무인기 관련 연구와 제품 개발 등의 협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유지수 국민대 총장은 "국민대는 자율주행자동차, 정보보안 및 암호, 센서, 3D 프린팅, 정보통신, 소프트웨어융합, 빅데이터 분석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이미 4차산업혁명을 선도하고 있다"며 "GE 항공과의 MOU는 국민대가 이러한 리더십을 더욱 확고히 할 뿐만 아니라 무인기 기술 분야의 성장동력을 확보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GE항공 항공전자시스템 부문 알란 카슬라브카(Alan Caslavka) 사장은 "이번 MOU는 GE항공이 한국에서 무인기 관련 사업 추진을 위한 국민대와의 사전 협의의 결과물"이라며 "국민대와 협업을 통해 무인기 안전성을 높이고 (무인기 개발의)전 세계적 확산을 가속화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민대는 지난 4월 교육부 주관 '4차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자율주행자동차 부문)'에 선정됐으며, 국내 대학 처음으로 대한민국 공군과의 협력을 위한 '국방무인 R&D센터'를 설립했다. 지난해와 올해 두 차례 대규모 '4차산업혁명 페스티벌'을 개최했고, 지난 6월에는 '한국형 4차산업혁명 심포지움'을 개최해 관련 주요 현안에 대한 방안을 제시한 바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