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르물·사극·청춘…새 월화극 대거 출격, 불 붙는 1위 대결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장르물·사극·청춘…새 월화극 대거 출격, 불 붙는 1위 대결

최종수정 : 2017-05-21 14:11:29

봄이 가고 여름이 오는 것처럼 안방 극장에도 새 바람이 불어오고 있다. 수많은 작품들이 출격만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월화극 1위 경쟁은 더욱 치열할 전망이다. 각기 다른 색으로 중무장한 MBC '파수꾼', KBS 2TV '쌈, 마이웨이', tvN '써클', SBS '엽기적인 그녀', 과연 어떤 작품이 시청자의 마음을 사로잡을까.

MBC 새 월화드라마 파수꾼 포스터
▲ MBC 새 월화드라마 '파수꾼' 포스터

◆범죄·액션·스릴러 원한다면? 김영광X이시영의 '파수꾼'

MBC는 '파수꾼'(극본 김수은/연출 손형석, 박승우)으로 월화극 1위를 수성했던 '역적'의 인기를 이어간다.

'파수꾼'은 범죄로 사랑하는 이를 잃고 평범했던 일상이 하루 아침에 산산조각 나버린 사람들이 모여 정의를 실현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경찰도 검찰도 잡지 못한 범인들을 잡는 파수꾼들의 활약은 이 드라마의 주요 관전 포인트다. 또한 이 과정에서 펼쳐질 카체이싱, 추격전 등 화려한 액션신들은 한 편의 영화 같은 연출을 예고해 눈길을 끈다.

평소 복싱과 각종 운동을 즐겨하기로 유명한 배우 이시영의 액션신 역시 기대를 모은다. 극중 싱글맘 형사 조수지 역을 맡은 이시영은 사랑하는 딸을 범죄로 잃은 뒤 법망을 빠져나가는 범인을 처단하기 위해 '파수꾼'에 합류하는 인물로 액션은 물론, 처절한 모성애까지 그려낼 예정이다.

이시영 외에도 배우 김영광, 김태훈, 김슬기, 샤이니 키 등 다양한 배우들이 출연하는 '파수꾼'은 22일 첫 방송된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 포스터
▲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 포스터

◆"인생은 마이웨이"…박서준X김지원의 '쌈, 마이웨이'

22일 첫 방송을 앞둔 KBS 2TV '쌈, 마이웨이'(극본 임상춘/연출 이나정/제작 팬엔터테인먼트)는 세상이 보기엔 부족한 스펙 때문에 마이너 인생을 강요하는 현실 속에서도 남들이 뭐라든 '마이웨이'를 가려는 청춘들의 골 때리는 성장 로맨스를 담은 드라마로 배우 박서준, 김지원, 안재홍, 송하윤 등이 출연한다.

이 작품은 '쌈, 마이웨이'라는 독특한 제목부터 눈길을 끈다. '누가 뭐라든 각각 한판 싸움 같은 인생 마이웨이를 시원하게 간다'는 의미를 담아낸 만큼 지친 청춘들에게 공감과 통쾌함을 동시에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대세 청춘 배우들의 만남도 기대 포인트지만 배우들과 제작진의 신선한 조합 역시 이 드라마의 핵심이 될 것으로 보인다.

'드라마 스페셜-연우의 여름'을 통해 꿈과 현실에서 갈등하는 청춘의 모습을 섬세히 그려냈던 이나정 감독은 마니아 층이 두텁기로 잘 알려져 있다. 또 '백희가 돌아왔다'로 단막극의 저력을 알린 임상춘 작가가 함께 해 어떤 작품을 만들어낼지 기대를 모은다.

 왼쪽부터 차례대로 tvN 새 월화드라마 써클 이어진 두 세계 배우 공승연, 여진구, 김강우, 이기광 메트로 손진영 기자
▲ (왼쪽부터 차례대로)tvN 새 월화드라마 '써클:이어진 두 세계' 배우 공승연, 여진구, 김강우, 이기광/메트로 손진영 기자

◆국내 최초 SF추적극 '써클' 믿고 보는 여진구X김강우

tvN은 또 한 번 도전을 감행했다. 한국형 SF추적극 '써클:이어진 두 세계'(극본 김진희, 유혜미, 류문상, 박은미/연출 민진기, 이하 써클)가 바로 그 작품이다.

이 작품은 2017년과 2037년 두 시대의 대한민국을 배경으로 한다. 2017년 미지의 존재로 인해 벌어진 의문의 살인사건을 쫓는 '파트1: 베타프로젝트'와 감정이 통제된 2037년 미래사회 '파트2: 멋진 신세계'로 나뉘며 각 파트는 '더블트랙' 형식 즉, 회당 30분씩 나뉘어 방영될 예정이다.

tvN 최초의 SF추적극이라는 신선한 장르와 참신한 소재, 여기에 더블트랙이라는 파격적인 형식까지 도입했다. 뿐만 아니라 '믿고 보는' 배우 여진구, 김강우를 앞세워 각각 2017년과 2037년 두 개 파트 모두에 흥미를 높인 만큼 흥행 여부에도 주목된다.

여진구는 2017년을 사는 대학생 김우진 역으로, 김강우는 2037년 일반지구의 베테랑 형사 김준혁 역으로 분한다. 이와 함께 공승연, 이기광 등 다양한 배우들이 출연하는 '써클'은 22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SBS 새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 포스터
▲ SBS 새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 포스터

◆조선판 '엽기적인 그녀' 출격…주원X오연서

SBS는 월화극 빈 자리에 주원, 오연서 주연의 '엽기적인 그녀'(극본 윤효제/연출 오진석)를 편성했다. 이 작품은 명석한 두뇌와 따뜻함을 가진 조선 최고의 매력남 견우(주원 분)와 엽기적이면서 발랄한 그녀 혜명공주(오연서 분)의 로맨스를 다룬 사전제작 드라마다.

묵직한 궁중의 암투를 배경으로 펼쳐질 주연 배우들의 알콩달콩한 로맨스가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배우 주원의 군 입대 전 마지막 작품으로도 화제를 모았다. 지난 16일 현역 입대한 주원은 입대 하루 전 열린 '엽기적인 그녀' 제작발표회에 참석하는 열정을 보였다.

씨앤블루 멤버 이정신과 배우 김윤혜 등 청춘 배우들이 총출동하는 '엽기적인 그녀'는 '귓속말' 후속으로 29일 첫 방송된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