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안츠생명, 서울 구로구 보육원서 올해 첫 봉사활동 실시

알리안츠생명, 서울 구로구 보육원서 올해 첫 봉사활동 실시

최종수정 : 2017-02-17 12:55:20
▲ 지난 16일 서울 구로구 천왕동에 위치한 에델마을에서 대학생 인턴을 비롯한 알리안츠 임직원 20여 명은 청소와 아동 미술놀이 지원 등 봉사활동을 실시했다./알리안츠생명

알리안츠생명은 지난 16일 서울 구로구 천왕동에 위치한 에델마을에서 대학생 인턴을 비롯한 임직원 20여 명이 청소와 아동 미술놀이 지원 등 올해 첫 봉사활동을 시작했다고 17일 밝혔다.

어린이재단의 협력기관인 에델마을은 무연고 여자아이들을 양육하고 보호하는 기관으로 알리안츠생명은 지난 2015년 영아보육과 화단정리 봉사활동으로 처음 인연을 맺었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알리안츠생명 동계 인턴십 프로그램에 참가하고 있는 대학생 인턴 17명이 참여했다. 참가자들은 기관 내 환경 청소와 화단 정리를 실시하고 아동들과 짝을 지어 부엉이 시계 만들기, 꼬꼬 달력 만들기 등 미술놀이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아동들이 제작물을 잘 만들 수 있도록 도와줬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가한 김지우 인턴(21)은 "기업은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조직이라고만 생각했는데 꾸준히 자발적으로 나눔을 실천하며 속해있는 사회에 기여하는 노력을 하고 있다는 것을 깨달았다"며 "이번 봉사활동을 계기로 사회에 가치를 주는 일원으로서 나의 미래를 설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한편 알리안츠생명은 미래의 성장 주역인 어린이들에게 보다 나은 환경을 제공한다는 사회공헌 비전 하에 '굿네이버스', '어린이재단', '세이브더칠드런' 등 국내 주요 복지기관 3곳과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사내 기부 프로그램 메이크 어 도네이션(Make a Donation)을 도입해 매월 임직원들과 설계사들로부터 자발적으로 모인 금액에 회사가 1:1 매칭해 기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임직원과 설계사들이 자체적으로 팀을 꾸려 연중 봉사활동을 실시할 수 있도록 회사 차원에서 지원하는 등 한층 강화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 쓰기 (전체 댓글 수 0)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