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수정 : 2017-02-13 09:31:41

이재용 특검에 소환 '뇌물공여 혐의'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을 수사하는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13일 이재용(49) 삼성전자 부회장을 재소환했다. 이 부회장은 뇌물공여 등 혐의를 받는 피의자 신분이다.

이날 오전 9시 28분 특검 사무실에 도착 이 부회장은 "모든 진실을 특검에서 성실하게 답하겠다"고 말했다.


  • 메트로 신문
  • 모바일앱 설치 바로가기
  •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