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애 단 한 번" 골든디스크 31년史, 역대 신인상 누가 받았나?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생애 단 한 번" 골든디스크 31년史, 역대 신인상 누가 받았나?

최종수정 : 2017-01-15 12:26:09

 제31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포스터 JTBC
▲ '제31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포스터/JTBC

"생애 단 한 번" 골든디스크 31년史, 역대 신인상 누가 받았나?

-90년대 H.O.T.의 등장…가요계 지각변동 예고

-2000년대 초반까지 발라드·힙합·댄스 등 폭넓은 장르 사랑 받아

-2000년대 중반 이후 아이돌 그룹 강세

'제31회 골든디스크'(이하 골든디스크)가 14일 막을 내렸다. 13일부터 양일간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된 이번 시상식은 음원·음반 부문으로 나뉘어 진행됐다.

어느 시상식이든 대상 수상자에 이목이 집중되는 것은 사실. 이번 '골든디스크'에서도 각각 음원·음반부문 대상을 수상한 그룹 트와이스와 엑소가 단연 화제로 떠올랐다.

그러나 대상만이 전부는 아니다. 본상, 인기상 등 모든 상이 제각각 다른 의미를 가지고 있는 데다, 누가 그 상을 수상하는가에 따라 의미의 깊이는 또 달라진다.

그 중에서도 신인상은 더욱 특별하다. 신인상은 데뷔 첫 해, 생애 단 한 번만 받을 수 있는 상이기 때문. 신인들이 데뷔 목표로 '신인상'을 꼽는 이유다.

그래서 짚어봤다. 역대 '골든디스크' 신인상은 누가 차지했을까.

그룹 H.O.T. SM엔터테인먼트
▲ 그룹 H.O.T./SM엔터테인먼트

#1980~90년대

지난 1986년 '골든디스크' 1회에서는 김승진이 '스잔'으로, 김완선이 '오늘 밤'으로 '골든디스크' 첫 해, 첫 신인상 수상자에 이름을 올렸다.

이어 2회에서는 문희옥(사투리 디스코), 이정석(외로워 외로워), 3회에서는 변진섭 (홀로 된다는 것), 이상은 (담다디), 4회에서는 박학기(이미 그댄), 조갑경 (바보같은 미소)이 신인상의 영예를 차지했다.

3회 신인상을 차지했던 변진섭은 곧바로 1년 뒤인 4회(1989년)에서 '너무 늦었잖아요'로 대상을 차지하고, 5회에서 '너에게로 또 다시'로 연속 대상을 받는 기염을 토해 눈길을 끈다.

90년대 초반을 지나 중반부터는 새로운 흐름이 포착된다. 먼저 1990년 제5회에서 김민우(사랑일뿐야), 박성신(한 번만 더)이 수상했고, 제6회에서는 심신(오직 하나뿐인 그대), 윤상(이별의 그늘)이 이름을 올렸다.

7회와 8회는 신인가수상 부문이 잠시 사라졌었고, 9회에서는 혼성그룹 투투가 '일과 이분의 일'로, 10회에서는 성진우가 '포기하지 마'로 신인상을 차지했다.

11회의 수상자는 대망의 H.O.T.다. 당시 신인상을 수상한 팀은 H.O.T.와 아이돌(바우와우)이다. 데뷔와 함께 가요계 지각변동을 일으켰던 그룹 H.O.T.는 '캔디'로 당해 신인상을 차지했고, 이듬해 '행복'으로 대상을 차지한다.

12회에서는 양파(애송이의 사랑)와 지누션(말해줘)이 신인가수상을 수상하며 발라드와 힙합 등 다양한 장르가 폭넓게 사랑 받고 있음을 증명했다.

이듬해인 1998년 제13회에서는 역대 처음으로 총 3팀이 신인가수상을 수상한다. S.E.S가 '아임 유어 걸(I'm your girl)'로, 태사자가 '애심'으로, 핑클이 '블루레인'으로 트로피를 품에 안았다.

이어 1999년 14회에서는 원타임(원타임)과 이정현(와)이 수상하며 화려한 90년대의 막을 내린다.

 위부터 박효신, 성시경, 휘성 각 소속사, 메트로 DB
▲ (위부터) 박효신, 성시경, 휘성/각 소속사, 메트로 DB

#2000~2009년

2000년대 들어서는 다양한 변화가 시작된다. 지금까지 활동 중인 명품 발라더들이 대거 등장했고, 아이돌들의 신인상 수상 지분률이 높아지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2000년 제15회 신인가수상 수상자는 총 3팀이다. 그 중 박효신(해줄 수 없는 일)의 등장이 눈길을 끈다. 더불어 샤크라(한), 故 최진영(영원)이 밀레니엄 첫 신인가수상을 차지했다.

또 제16회에서는 성시경이 '처음처럼', 장나라가 '고백'으로 신인가수상 명단에 이름을 올렸고, 제17회에서는 비(나쁜 남자)와 휘성(안되나요)이, 18회에서는 빅마마(브레이크 어웨이, Break Away)'와 세븐(와줘)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밖에도 ▲제19회 SG워너비(타임리스, Timeless), 테이(사랑은 향기를 남기고 ▲제20회 아이비(오늘밤 일), 이루(다시 태어나도), 임정희(뮤직 이즈 마이 라이프, Music is my life) ▲제21회 가비엔제이(해피니스, Happiness), 슈퍼주니어(트윈스, TWINS), 씨야(여인의 향기) ▲제22회 FT아일랜드(사랑앓이), 원더걸스(텔 미, Tell Me), 윤하(비밀번호 486) ▲제23회 다비치(사랑과 전쟁), 샤이니(산소 같은 너) ▲제24회 포미닛(핫이슈, Hot Issue), 티아라(거짓말 Part.1)이 신인상을 수상했다.

 위부터 제31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음원부문 신인상 볼빨간사춘기, 블랙핑크, 음반부문 신인상 NCT127, 아이오아이 쇼파르뮤직, YG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 YMC엔터테인먼트
▲ (위부터) '제31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음원부문 신인상 볼빨간사춘기, 블랙핑크, 음반부문 신인상 NCT127, 아이오아이/쇼파르뮤직, YG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 YMC엔터테인먼트

#2010~2017년

2010년대에도 신인상 명단에 아이돌 그룹이 눈에 띄게 많은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먼저 2010년 제25회에서는 미쓰에이(배드 걸 굿 걸, Bad Girl Good Girl), 비스트(쇼크, Shock), 시크릿(매직, Magic)까지 총 3팀의 아이돌 그룹이 신인상을 수상했다.

2011년부터는 음반, 음원 부문으로 분야를 나눠 수상자를 가리기 시작했다. 제26회 음반부문 신인상은 B1A4(렛츠 플라이, Let's Fly), 달샤벳(블링 블링, Bling Bling), 에이핑크(세븐 스프링스 오브 에이핑크, Seven Springs Of Apink)가, 음원부문에서는 보이프렌드(Boyfriend), 허각(헬로우, Hello)가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어 2012년에는 올해 4년 연속 대상을 받은 그룹 엑소(EXO)의 이름이 등장했다. 제27회 음반부문 신인상은 엑소-K(마마, MAMA)와 주니엘(일라 일라, illa illa)가 차지했으며, 음원부문은 비에이피(워리어, Warrior)와 에일리(1,2,3,4), 이하이(Heaven)이 차지했다.

제28회에서는 로이킴(러브러브러브, Love Love Love)와 방탄소년단(2 쿨 4 스쿨, 2 COOL 4 SKOOL)이 음반부문을, 김예림(올 라이트, All Right)과 크레용팝(빠빠빠)이 음원부문 트로피를 안았다.

제29회의 음반부문에서는 레드벨벳이 '해피니스(Happiness)'로 신인상의 영광을 품에 안았고, 음원부문에서는 갓세븐 'A', 위너 '공허해'가 이름을 올렸다.

제30회도 29회와 마찬가지로 음원·음반부문 모두 아이돌그룹이 수상자로 선정됐다. 음반은 세븐틴(보이즈 비, BOYS BE)과 트와이스(더 스토리 비긴즈, THE STORY BEGINS)가, 음원은 아이콘(MY TYPE)과 여자친구(오늘부터 우리는)가 차지했다.

마지막으로 올해 열린 제31회 '골든디스크'에서는 인디그룹 볼빨간사춘기가 신인상에 이름을 올리며 가요계의 변화를 암시했다. 올해 음원부문은 볼빨간사춘기와 함께 블랙핑크가 수상 명단에 올랐고, 음반부문에서는 NCT127과 아이오아이(I.O.I)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올해 골든디스크 수상자는 '이변이 없었다'는 평가다. 과연 내년에는 누가 신인상 트로피를 품에 안을 지 귀추가 주목된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