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이 뛴다! 브랜드마다 다양한 마라톤 대회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서울이 뛴다! 브랜드마다 다양한 마라톤 대회

최종수정 : 2016-08-15 17:16:53

2016 아디다스 마이런 서울 아디다스
▲ 2016 아디다스 마이런 서울/아디다스

서울이 뛴다! 브랜드마다 다양한 마라톤 대회

마라톤 마케팅, 긍정적 이미지로 잠재 고객 확보 가능

아직 무더위가 한창이지만, 스포츠 브랜드들은 곧 다가올 가을 마라톤 대회에 혈안이 되어있다.

매년 봄·가을이면 어김없이 도심에서 마라톤 대회가 열린다. 그중 가장 핫(Hot)한 대회들을 꼽자면 스포츠 브랜드들이 진행하는 마라톤 대회일 것이다. 단 몇분만에 참가자가 몰려 신청이 마감되는 경우도 다반사다. 아이돌 콘서트 예매 전쟁을 방불케 할 정도.

뉴발란스가 내달 4일 서울 여의도 공원 문화의 마당에서 개최하는 '2016 런온 서울'은 예매 오픈 1분만에 참가자 1만명이 몰리며 마감을 기록했다.

레이스는 총 10+1km 코스로 진행된다. 기존 10km에서 멈추지 않고 1km를 더 달릴 수 있도록 한 것. '멈추지 않는 도전 정신'이라는 의미를 되새기는 동시에 젊은 에너지를 마음껏 발산할 수 있는 최상의 러닝 무대를 제공하겠다는 계획이다.

참가 신청은 지난 4일 오전 11시부터 11번가의 홈페이지와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진행됐다. 신청 페이지가 오픈되는 동시에 접속자가 폭주하며 시작 1분 만에 패키지가 모두 매진되는 진풍경이 벌어져다.

'2016 런온 서울'은 두 가지 패키지로 구성됐다. '런온 패키지'는 4만원으로 기념 티셔츠를 포함한 완주 메달 및 간식 등이 포함되어 있다. '페이스 패키지'의 참가비는 8만원으로 러닝에 최적화된 뉴발란스 '페이스v2(PACEv2)' 러닝화 신상품을 추가로 제공한다. 마라톤 완주 외에도 다양한 현장 이벤트가 열려 참가자들을 즐겁게 할 예정이다.

아디다스는 9월 25일 여의도공원~상암 월드컵 공원 평화 광장을 무대로 한 '2016 아디다스 MBC+ 마이런 서울(이하 마이런 서울)' 마라톤 대회를 연다.

이번 '마이런 서울'은 15km, 10km, 우먼스 크루 10km 총 3가지의 코스로 진행되며 약 2만명의 러너들을 모집했다. 특별히 여성 참가자를 위해 신설된 '우먼스 크루 10km 코스'는 총 3인 1팀으로 한 사람당 3.3km 구간별 기록한 최고의 성적을 합산하여 평가하는 방식으로 운영될 계획이다.

대회는 총 3가지 방법으로 접수가 가능하다. 3일부터 24일까지 아디다스 공식 온라인 스토어 및 지정된 오프라인 매장에서 티켓 프로모션이 진행된다. 뛰어난 쿠셔닝을 자랑하는 '부스트 러닝화' 또는 '알바바운스 러닝화'를 구매하는 고객 선착순 300명을 대상으로 무료참가권을 제공한다. 12~14일 총 3일간은 아디다스 명동, 타임스퀘어, 코엑스점 등 총 10개의 지정 매장에서 참가 접수를 받았다. 이달 23일부터 선착순 마감까지는 온라인을 통해 접수를 진행한다. 마이런 홈페이지에 접속한 후 YES24에 로그인, 결제를 진행하면 된다. 대회 참가비는 5만원이며 참가자 전원에게는 아디다스 티셔츠와 가방이 선물로 지급된다.

나이키는 앞서 5월에 이미 여성 하프마라톤 대회 '2016 나이키 우먼스 빅토리 투어'를 진행해 화제를 모았다. 이번에는 마라톤 대회 뿐만 아니라 음악을 즐길 수 있는 페스티벌 '2016 나이키 언리미티드 코리아'를 이달 28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연다.

'한계는 없다'라는 브랜드 슬로건을 앞세운 캠페인의 일환이다. 21일까지 나이키닷컴을 통해 제공되는 17개 미션 중 한개 이상 달성한 참가자들 중 5000명을 22일 추첨을 통해 선발한다.

개인별 능력치에 맞게 디자인된 차별화된 러닝 경험을 할 수 있다. 또 고척스카이돔 내에 특별하게 마련된 장소에서는 100분간의 논스탑 트레이닝을 라이브 뮤직과 함께 경험할 수 있다. 러닝과 트레이닝 프로그램이 마무리 되면 5000명이 함께하는 뮤직 셀러브레이션 시간이 펼쳐진다.

참가비가 무료가 아님에도 마라톤 마케팅은 상당한 인기를 끌고 있다. 한 참가자는 "어차피 제품을 구매할 거라면, 그것과 비슷한 가격의 참가비를 내고 대회에 참가하면 다양한 즐거움을 누릴 수 있고 제품도 받을 수 있으니 1석2조"라며 "서울 한복판을 달리는 것도 특별한 경험이기에 예매하기가 '하늘의 별따기'인 것은 당연하다"고 말했다.

업계 관계자는 "마라톤 마케팅은 참가자들에게 많은 볼거리를 제공함과 동시에 즐겁게 러닝을 즐길 수 있도록 장을 만들어준다"며 "매년 기존 레이스보다 더 발전하는 로드 레이스를 선보이고 다양한 요소를 더하는 등 색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궁극적으로 잠재 소비자들에게 좋은 이미지를 남겨 브랜드 마케팅에 상당한 도움이 된다"고 밝혔다.

2016 아디다스 마이런 서울 아디다스
▲ 2016 아디다스 마이런 서울/아디다스

런온 서울 공식 포스터 뉴발란스
▲ 런온 서울 공식 포스터/뉴발란스

언리미티드 코리아 나이키
▲ 언리미티드 코리아/나이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