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호, 시즌 네 번째 3안타…추신수 2경기 연속 안타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강정호, 시즌 네 번째 3안타…추신수 2경기 연속 안타

최종수정 : 2015-06-11 15:07:40

11일 한국시간 미국 오클랜드 오코 콜리세움에서 열린 오클랜드와의 경기에서 상대 투수 제시 한의 공에 맞는 텍사스의 추신수. AFP 연합뉴스
▲ 11일(한국시간) 미국 오클랜드 오코 콜리세움에서 열린 오클랜드와의 경기에서 상대 투수 제시 한의 공에 맞는 텍사스의 추신수. /AFP=연합뉴스

[메트로신문 하희철기자]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부진의 늪에서 탈출했다.

강정호는 11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의 PNC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홈경기에서 5번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3안타로 맹활약했다.

1회말 첫 타석에서는 3루 땅볼로 아웃되면서 부진이 이어지는가 싶었지만 4회말 두 번째 타석에서는 2스트라이크 이후 집중력을 발휘해 우중간 2루타를 기록했다. 6회말 세 번째 타석에서는 무사 1, 2루에서 좌전 안타를 때려냈다. 8회말 1사 1루에서 들어선 네 번째 타석에도 크네블의 시속 95마일(152㎞) 강속구를 받아쳐 1루로 진루했다. 이로써 시즌 타율이 0.266에서 0.280(132타수 37안타)으로 올랐다.

강정호가 멀티히트(1경기 2안타 이상)를 작성한 것은 지난달 27일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경기 이후 15일 만이다. 3안타는 지난달 20일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경기 이후 22일 만이며 시즌 네 번째다.

피츠버그는 이날 여러 차례 기회를 살리지 못했지만 선발투수 찰리 모튼이 7⅓이닝 동안 3피안타 6삼진 3볼넷을 기록하며 무실점 호투에 힘입어 2-0으로 승리했다.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33)도 2경기 연속 안타를 쳐내며 흐름을 이었다.

추신수는 같은날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의 오코 콜리세움에서 열린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 원정 경기에 2번타자 우익수로 선발출전해 4타수 1안타 1사구 1득점을 기록했다. 0-1로 뒤진 3회 무사 1,2루에서는 오클랜드 선발 제시 한의 공에 등을 맞아 첫 출루에 성공했다. 4회에는 안타에 이어 득점을 올렸다.팀 동료 모어랜드의 우전 안타로 홈을 밟으면서 시즌 29번째 득점을 올렸다. 시즌 타율은 0.246(207타수 51안타)을 유지했다. 텍사스는 9회말 오클랜드의 샘 플루드에게 끝내기 역전 안타를 맞고 4-5로 패배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