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 119] "2일부터 ATM서 마그네틱카드로 거래 못해"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소비자 119] "2일부터 ATM서 마그네틱카드로 거래 못해"

최종수정 : 2015-06-01 15:39:48

 소비자 119 2일부터 ATM서 마그네틱카드로 거래 못해

[메트로신문 백아란기자] 앞으로 IC칩이 없는 마그네틱(MS) 신용카드로는 현금인출과 대출 등 자동화기기(ATM) 거래를 전혀 할 수 없게 된다.

1일 금융감독원은 모든 ATM에서 마그네틱선만 있는 MS신용카드를 이용한 카드 이용을 전면 제한한다고 밝혔다.

이는 위·변조된 신용카드로 ATM에서 카드대출을 받는 등 금융범죄를 원천 차단하기 위한 조치다.

대상은 카드 앞면에 IC칩(금색 또는 은색 사각형 모양의 칩)이 없이 뒷면에 마그네틱 선(검은색 자기 띠)만 있는 신용카드다.

앞서 금융당국과 은행·신용카드사는 마그네틱 카드에 대한 사용 범위를 점차 제한해왔다.

다만 IC카드로 미처 전환하지 못한 고객을 위해 자동화기기 코너별로 1대의 ATM은 MS신용카드를 한시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하지만 2일부터는 MS신용카드로 카드대출과 현금인출이 원천적으로 불가능해지는 것이다.

물론 ATM 거래 제한이 이뤄져도 MS신용카드로 물품 결제는 계속할 수 있다. 또 ARS나 카드사 홈페이지를 활용하면 카드 대출도 받을 수 있다.

금감원 관계자는 "4월중 ATM에서의 IC신용카드 거래비중이 99.8%에 달하고 특별한 장애도 발생하지 않는 등 ATM에서의 IC거래환경이 안정적으로 정착된 것으로 판단된다"며 "이번 조치로 국내 ATM에서 보안성이 높은 IC거래 인프라 구축이 완료돼 보다 안전한 금융거래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또 "전면제한 이후 MS신용카드 소지 고객은 ATM을 제외한 ARS, 카드사 홈페이지 등을 통해서만 카드대출 이용이 가능하다"며 "IC신용카드로 전환하지 않은 MS신용카드 소지 고객은 해당 카드사로 문의하여 조속히 전환발급 받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MS신용카드 이용 고객은 카드 뒷면에 기재된 카드사 고객센터로 IC신용카드로 무료 전환 발급을 신청하면 된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