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호, 내셔널리그 신인왕 후보…CBS스포츠 보도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강정호, 내셔널리그 신인왕 후보…CBS스포츠 보도

최종수정 : 2015-04-03 09:43:08

강정호, 내셔널리그 신인왕 후보…CBS스포츠 보도

강정호 홈런, 피츠버그 공홈 장식…허들 감독 극찬 받아 피츠버그 파이리츠 홈페이지
▲ 강정호 홈런, 피츠버그 공홈 장식…허들 감독 극찬 받아 /피츠버그 파이리츠 홈페이지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가 올 시즌 내셔널리그 신인왕 후보로 꼽혔다.

미국 CBS스포츠는 3일(한국시간) "다른 상과 달리 신인왕은 전적으로 예측할 수 없다"고 전제하면서도 강정호를 내셔널리그 신인왕 후보 9명에 포함했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이 매체는 "강정호는 아직 정해진 포지션도 없고, 내야를 돌아다니기에 신인왕 후보 중 우선순위는 아니다"고 선을 그었다.

포지션을 명시한 다른 후보 선수들과 달리 강정호의 이름 앞에는 '내야수'를 뜻하는 'IF'만 표기했다.

특히 빠른 공을 버거워하는 모습을 보이면서 최근 29타수 2안타라는 극심한 슬럼프를 겪었다면서 "올봄은 강정호에게 썩 친절하지 않았다"고도 했다.

그러면서도 홈런 2개, 3루타 1개, 2루타 2개 등 강정호가 때려낸 장타에 주목했다.

매체는 "강정호의 시범경기 8안타 중 다섯 개가 장타였다"며 "그런 장타력이 피츠버그가 그에게 거액을 쓴 이유다. 메이저리그 투구에 익숙해지면 충분히 신인왕 후보로서 경쟁력이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피츠버그는 포스팅(비공개 경쟁입찰)에서 500만215 달러(약 54억 6420만원)를 써내 독점 협상권을 따냈고, 강정호와 4년 최소 1200만 달러(약 131억원), 5년 최대 1650만 달러(약 180억원)에 계약했다.

크리스 브라이언트(시카고 컵스)는 가장 유력한 신인왕 후보로 선정됐고 호르헤 솔레르(시카고 컵스), 마르코 곤살레스(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제이크 램, 야스마니 토마스(이상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 라파엘 몬테로, 노아 쉰데르고르(이상 뉴욕 메츠), 작 피더슨(로스앤젤레스 다저스)도 이름을 올렸다고 연합뉴스는 전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