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진웅, '끝까지 간다'로 아시아 필름 어워드 남우조연상 후보 올라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조진웅, '끝까지 간다'로 아시아 필름 어워드 남우조연상 후보 올라

최종수정 : 2015-02-26 15:21:18

조진웅 영화 끝까지 간다 스틸컷.
▲ 조진웅 영화 '끝까지 간다' 스틸컷.

배우 조진웅이 영화 '끝까지 간다'로 아시아 필름 어워드(AFA) 남우조연상 후보에 올랐다.

다음달 27일 홍콩에서 열리는 AFA는 2007년 시작된 영화제로 아시아 전역의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영화예술인을 위한 축제다.

조진웅은 지난해 개봉한 '끝까지 간다'로 제 35회 청룡영화상 남우조연상을 수상했다.

또 제 67회 칸 국제 영화제 감독 주간 섹션을 비롯해 토론토 국제영화제, 블라디보스토크 영화제 등 해외 유명 영화제에 공식 초청받는 등 국내외 평단의 호평을 받았다.

한편 조진웅은 오는 4월 영화 '장수상회'(감독 강제규)로 스크린에 컴백한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