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업체 특혜 의혹' 이재명 성남시장 검찰 출석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청소업체 특혜 의혹' 이재명 성남시장 검찰 출석

최종수정 : 2015-02-04 16:18:17

 연합뉴스
▲ /연합뉴스

청소용역 특혜 의혹이 제기된 이재명(51) 성남시장이 4일 검찰 조사를 받기 위해 출석했다.

이 시장은 2012년 5월 경기동부연합 인사들이 주축이 된 청소용역업체에 특혜를 줬다는 의혹을 보도한 일간지를 명예훼손으로 고소했고 언론사는 이 시장을 무고로 맞고소했다.

이에 서울중앙지검 공공형사수사부(김동주 부장검사)는 이 시장을 고소인 겸 피고소인 신분으로 소환했으며 이 시장을 상대로 용역업체 선정 과정을 집중적으로 조사할 방침이다.

검찰청에 출석한 이 시장은 "문제가 된 업체는 MB정부에서 우수업체로 인정받은 업체로 이명박 전 대통령은 물론 박근혜 대통령도 자금 지원을 하고 있다"며 "종북몰이는 이번 수사로 끝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에 앞서 검찰은 해당 기사를 작성한 기자를 불러 조사를 벌였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