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장훈, 기내 흡연에 사과 "변명 여지없이 반성한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김장훈, 기내 흡연에 사과 "변명 여지없이 반성한다"

최종수정 : 2015-01-20 17:10:15

가수 김장훈. 손진영 기자 son
▲ 가수 김장훈./손진영 기자 son@

가수 김장훈이 기내 흡연 적발로 약식기소된 것에 대해 사과했다.

김장훈은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저간의 속사정은 있었으나 최종 행위는 제가 지은 죄이기 때문에 그 어떠한 것도 변명의 여지는 될 수 없으니 반성합니다. 무조건 죄송합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잡혀 있던 방송 프로그램이나 행사 측에도 죄송하게 생각합니다"라며 "참여할 수 없을듯해 부득이하게 피해를 드리게 됐습니다"라고 양해를 구했다.

또한 "더욱 죄송한 건 그 일이 있고 공항에서 경찰 조사를 마치고 제가 먼저 여러분께 밝히고 사죄를 드렸어야 했는데 바로 12월 공연들이 닥쳐와서 삶이 바삐 진행되다 보니 40여 일이 지나면서 제 맘속에서도 묻혀버렸습니다"라며 "마음 다잡고 온전한 정신으로 살 수 있도록 최선을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인천지검은 김장훈이 지난달 프랑스에서 인천으로 향하는 대한항공 비행기 화장실에서 흡연했다가 적발됐다며 19일 항공보안법 위반 혐의로 벌금 100만원에 약식기소했다고 밝혔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