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에볼라 사망자 8235명"...모든 환자 격리, 치료 실패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WHO "에볼라 사망자 8235명"...모든 환자 격리, 치료 실패

최종수정 : 2015-01-08 16:08:54

서아프리카 3개국을 비롯한 전 세계에서 집계된 에볼라 감염자는 2만747명, 사망자는 8235명이라고 7일(현지시간) 세계보건기구(WHO)가 밝혔다.

감염자와 사망자 가운데 대다수는 기니, 라이베리아, 시에라리온 등 서아프리카 3개국에서 발생했다.

시에라리온에서는 4일까지 9780명이 감염돼 2943명이 숨졌다. 라이베리아에서는 2일까지 8157명이 감염돼 3496명이 사망했다. 기니에서는 4일까지 2775명이 감염돼 1781명이 목숨을 잃었다.

WHO는 에볼라 확산을 막기 위해 서아프리카 3개국에서 노력하고 있지만 '1일까지 에볼라 감염자를 100% 격리·치료하고 모든 사망자는 안전하게 매장한다'는 핵심 목표를 달성하지 못했다고 했다.

WHO는 "이들 국가가 에볼라 치료 시설의 병상을 늘려 모든 환자를 감당할 수준을 갖췄다"면서도 "병상이 준비된 지역과 에볼라 발병지가 일치하지 않아 모든 환자를 격리·치료한다는 목표를 이루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