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김기태 감독 도울 내년 시즌 코치 확정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KIA, 김기태 감독 도울 내년 시즌 코치 확정

최종수정 : 2014-12-24 12:13:24

김기태 KIA 타이거즈 감독. 연합뉴스
▲ 김기태 KIA 타이거즈 감독./연합뉴스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가 김기태 감독을 도와 팀을 이끌 내년 시즌 코칭스태프 보직을 확정했다.

24일 KIA에 따르면 정회열 스카우트 팀장이 퓨처스(2군) 감독으로 선임됐다.

시즌 중반 은퇴를 선언하고 지도자 수업을 받은 포수 김상훈은 김지훈 코치와 함께 2군 배터리 코치로 뛴다.

김선진·조경환·박재용 타격코치와 김정수·신동수 투수코치가 2군에서 유망주를 가르친다.

백인호·김성규 수비코치와 김창희 주루코치, 곽현희·유동훈 트레이닝 코치도 2군을 이끈다.

1군은 예정대로 조계현 수석코치가 김기태 감독을 보좌한다.

김기태 감독은 박흥식·홍세완 타격코치, 이대진·홍우태 투수코치, 나카무라 다케시 배터리 코치, 김민호·김태룡 수비코치, 김종국 주루코치로 1군 코칭스태프를 구성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