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축구장 길이 옥외광고판, 임대료 4주에 27억원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뉴욕 축구장 길이 옥외광고판, 임대료 4주에 27억원

최종수정 : 2014-11-20 09:49:44

뉴욕 축구장 길이 옥외광고판. LG 전자 제공
▲ 뉴욕 축구장 길이 옥외광고판. /LG 전자 제공

매일 30만명이 오가는 미국 뉴욕 맨해튼 중심가 타임스 스퀘어에 축구장 길이의 옥외광고판이 들어설 것으로 알려지면서 주목을 받고 있다.

뉴욕타임스(NYT)는 18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타임스스퀘어의 브로드웨이 45번가와 46번가에 걸쳐 위치한 초대형 디지털 옥외광고판이 본격적으로 운영된다고 보도했다.

뉴욕 축구장 길이 옥외광고판의 세로 폭은 8층 건물 높이며, 가로 폭은 축구장 너비와 맞먹는다.

또 이 광고판은 2400만 화소의 LED 조명의 화면을 갖추고 있어 최근 시판되는 고화질 TV보다 해상도가 좋다. 임대료는 4주에 250만 달러, 우리 돈으로 27억3900만원에 달한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