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현종, 빅리그 항한 첫 발…KIA, KBO에 MLB 포스팅 요청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양현종, 빅리그 항한 첫 발…KIA, KBO에 MLB 포스팅 요청

최종수정 : 2014-11-17 12:04:06

기아 타이거즈의 양현종. 연합뉴스
▲ 기아 타이거즈의 양현종./연합뉴스

양현종(26)의 메이저리그를 향한 첫발을 내딛었다.

KIA 타이거즈는 17일 오전 한국야구위원회(KBO)에 양현종의 메이저리그(MLB) 포스팅(비공개 경쟁입찰)을 요청했다. KBO는 KIA의 요청을 받고 이날 중 MLB 사무국에 양현종에 대한 포스팅 요청을 할 계획이다.

MLB 사무국은 KBO의 요청을 받아 서류 검토를 마친 뒤 이상이 없으면 30개 구단에 양현종의 포스팅 사실을 공시한다. MLB 사무국이 공시한 날부터 주말을 제외한 4일 동안 영입을 희망하는 구단이 있으면 희망 입찰액을 적어내게 된다.

입찰이 끝나면 MLB 사무국은 최고액을 KBO에 통보하고 이를 KBO가 KIA에 전달한 뒤 구단은 수용 여부를 4일 이내에 결정, KBO를 통해 MLB 사무국에 다시 알려야 한다. KIA가 최고 응찰액을 수용하게 되면 최고 응찰액을 써낸 구단은 양현종과 30일 동안 독점으로 계약 협상을 할 수 있는 권리를 갖는다.

2014시즌을 마치고 구단 동의하에 해외 진출 자격을 갖춘 양현종은 KIA에 해외 진출을 추진하고 싶다는 의사를 전달했고 KIA는 이를 받아들였다.

최근 외신에 따르면 보스턴 레드삭스 등 빅마켓 구단이 양현종 입찰에 가세할 것으로 보인다는 보도가 잇따랐다. 보도에 따르면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시카고 컵스,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뉴욕 양키스 등이 양현종에게 관심을 보이고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