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위 과징금 1위 GS칼텍스...5년간 2355억원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공정위 과징금 1위 GS칼텍스...5년간 2355억원

최종수정 : 2014-10-20 09:17:09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과징금을 가장 많이 받은 기업은 GS칼텍스로 조사됐다. 최근 5년여간 2355억원을 부과받았다.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신학용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20일 공정위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공정위가 2009년부터 지난달까지 GS칼텍스에 부과한 과징금은 2355억원이다.

SK가스 1987억원, E1 1893억원, 삼성전자 1739억원 등으로 집계됐다.

업종별 과징금 1위 기업은 ▲에너지업, GS칼텍스(2355억원) ▲제조업, 삼성전자(1739억원) ▲금융보험업, 삼성생명(1655억원) ▲건설업, 현대건설(1216억원) ▲도소매업, SK네트웍스(71억원)다.

공정위의 제재를 종합적으로 따진 '공정거래법 위반 1위' 기업은 대우건설인 것으로 나타났다.

신 의원은 "공정위가 과징금, 벌점 등으로 공정거래법 위반 업체에 대한 재제를 강화하고 있지만 기업들의 불공정행위는 줄어들지 않았다. 상습적으로 법을 위반하는 기업은 가중 처벌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