롱샴, 르플리아쥬 라인 재탄생 네오백 선봬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롱샴, 르플리아쥬 라인 재탄생 네오백 선봬

최종수정 : 2014-07-07 14:33:34

 롱샴 제공
▲ /롱샴 제공

프랑스 브랜드 롱샴(LONGCHAMP)은 '르 플리아쥬' 라인의 르 플리아쥬 네오(LE PLIAGE NEO) 백을 새롭게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인 백은 새틴 마감의 나일론 소재와 숄더 스트랩을 추가했고 세련된 느낌을 위해 그래픽 크로스 그레인(엇결)의 톤이 다른 가죽으로 처리 된 것이 특징이다. 이와 함께 가죽 테두리의 앞면 포켓과 은색 레터링의 롱샴 로고가 눈에 띈다.

이 라인은 스몰·미디엄·라지 등 3가지 크기로 구성됐고 탈·부착 가능한 숄더 스트랩이 포함돼 있어 크로스백·숄더백·토트백으로 연출할 수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