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꼼꼼IT리뷰] 크레마 원...태블릿이면서 태블릿이 아닌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꼼꼼IT리뷰] 크레마 원...태블릿이면서 태블릿이 아닌

최종수정 : 2014-05-26 11:56:13

 꼼꼼IT리뷰 크레마 원...태블릿이면서 태블릿이 아닌

우리나라 사람들은 정말 책을 안 읽는다. 한 달 평균 독서량은 0.8권으로 한권이 채 되지 않는다.

반면 미국은 6.6권, 일본 6.1권, 프랑스 5.9권 등 선진국 사람들은 매주 한권 이상을 읽는다. 심지어 우리보다 수준이 낮다고 여기는 중국조차 2.6권의 책 소비를 나타내고 있다.

이처럼 책 불모지인 우리나라에 전자책이 나온다는 것은 무엇을 의미할까. 일단 그간의 다양한 전자책 사업은 사실상 실패했다.

종이책도 잘 읽지 않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전자책이라 해서 달리 잘 팔릴 이유가 없기 때문이다. 이에 예스24가 발상의 전환을 시도했다. 태블릿PC를 겸한 전자책 단말기 '크레마 원'을 선보인 것이다.

기본 컨셉트는 '모바일 기기를 좋아하는 한국인의 입맛에 우선 맞춘 다음 전자책을 논하자' 정도 되겠다.

'크레마 원'은 7인치 HD IPS 터치 디스플레이(1280x800)를 탑재했다. 인터파크의 비스킷이 10인치대를 장착한 것과 대조를 이룬다.

이에 대해 예스24 측은 "전자책 단말기 본연의 기능에 충실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한마디로 화면이 크면 들고 다니기 불편할 뿐더러 책을 봐야할 사람들이 드라마나 영화와 같은 동영상을 본다는 것이다.

 꼼꼼IT리뷰 크레마 원...태블릿이면서 태블릿이 아닌

1.2GHz 쿼드코어 프로세서에 2GB 램(RAM),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 4.2 젤리빈, 슬림하면서 329g의 가벼운 무게 등 시중에 나온 동급 태블릿PC와 비교해도 손색이 없는 기기인데 동영상 좀 보면 어떤가?

그런데 크레마 원으로 다른 짓(?)을 하기가 쉽지 않다. 일단 구글플레이 앱이 없다. 따라서 MX플레이어와 같은 영상 재생 장치를 깔 수 없어 영상을 원활하게 보기 어렵다.

예스24 전용 앱이 있을 뿐인데 이곳에서는 전자책, 독서 강연, 어린이 교육 앱 등 독서 관련 콘텐츠만 내려받을 수 있다.

영화나 드라마를 다운로드할 수도 있지만 구글플레이처럼 '과잉소비'를 조장하는 UI가 아니어서 눈길이 잘 가지 않는다.

제품 뒷면에 책넘김 센서를 장착해 한 손으로도 편하게 독서를 할 수 있고 뒷면 하단이 가죽으로 처리되는 등 종이책 느낌이 나게 한 점도 매력적이다.

결국 크레마 원은 책을 읽는 데 특화된 태블릿PC인데 이 기기를 태블릿으로도 사용하고자 하는 소비자들에게 어떤 평가를 받을 지 지켜봐야 한다.

16GB, 32GB 두 가지 종류로 가격은 각각 21만4000원, 23만9000원이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