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산업>정책

기보, 투자시장 보완위해 '벤처투자연계보증' 늘린다

모험자본 시장 지원 강화도…'VC벤처펀드 특별보증' 상시 운영

 

김종호 기보 이사장.

기술보증기금이 위축된 투자시장을 보완하고 모험자본 시장에 대한 정책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벤처투자연계보증'을 확대한다. 'VC벤처펀드 특별보증'도 상시체계로 운영한다.

 

4일 기보에 따르면 개선한 벤처투자연계보증은 벤처투자기관으로부터 5억원 이상 투자를 유치한 창업후 7년 이내의 비상장 중소기업이 대상으로 ▲보증비율 상향(85→100%) ▲고정보증료율 1% 적용 ▲지방소재기업·최근 투자유치기업·최종기업가치(valuation)가 높은 기업에 보증료 0.2%p 추가 감면 등의 우대조치를 적용한다.

 

특히, 이번 우대조치는 '투자유치후 몇 년 이내' 등 기간에 제한사항을 두지 않아 벤처투자연계보증의 사각지대에 있었던 혁신기업이 보증수혜를 받을 수 있을 전망이다.

 

또한, VC벤처펀드 특별보증은 중소기업창업투자회사(창투사)와 벤처캐피탈(VC)의 신속한 펀드 결성을 지원하는 특별보증 프로그램으로, 출자금 용도로 전액 보증지원하고 있다. 기보는 VC벤처펀드 특별보증 지원기간을 기존 공모방식에서 상시로 바꾸고, 모태펀드 수시 출자사업에 선정된 VC까지 대상을 넓혀 신속한 펀드결성을 유도하고 벤처투자 활성화에 기여하기로 했다.

 

기보는 자금조달 및 후속투자 기회가 단절된 스타트업 기업의 자금공백을 보충해 성장동력을 유지하고, 적극적으로 투자시장을 보완하기 위해 벤처투자연계보증, VC벤처펀드특별보증 등을 중심으로 올해 하반기에 총 1500억원의 모험자본을 공급할 예정이다.

 

김종호 이사장은 "기보는 그동안 투자연계보증 도입을 통해 스타트업에 대한 모험자본 공급을 확대해왔으며 최근 복합경제 위기로 자금조달 및 후속투자에 어려움을 겪는 혁신·벤처기업에 대한 투자지원에 더욱 노력하겠다"며 "민간주도 벤처투자시장 활성화에 정책적 지원을 강화함으로써 국정과제인 완결형 벤처생태계 구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기사이력코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