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사회>지역

한국가곡 100년 특별기획, '2022 한국가곡축제' 개최

'2022 한국가곡축제' 포스터. 이미지/창원문화재단

창원문화재단이 7월 5~16일 열흘간 3·15아트센터와 진해문화센터에서 '2022 한국가곡축제'를 개최한다.

 

이번 축제는 한국가곡 100년을 기념해 선사하는 특별기획 무대다. 개막초청작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의 '우리노래' 작품을 비롯해 국내 우수 성악가들과 배우, 무용수, 실내악단이 참여해 옴니버스 드라마 형태의 이색적인 가곡무대를 펼친다.

 

가곡(歌曲)은 우리나라의 시에 음을 붙인 음악의 형식이다. 한 편의 시가 노랫말이 되는 셈이다.

 

독일과 이태리 등 유럽권역에서 가곡은 예술가곡(리트)의 형식으로 오랜시간 명맥을 유지하며 '아리아' 못지않은 인기를 누리고 있으나 우리나라에서 한국가곡의 계보를 이어가기란 쉽지 않은 현실이다.

 

한국가곡은 일제 강점기와 3.1운동, 중일전쟁과 광복, 6.25전쟁을 거치며 우리민족의 아픈 역사를 달래고 위로하던 한국의 정서이자 예술혼으로 100년의 역사를 이어왔다.

 

2020년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한국은 큰 위기를 맞았으나, 한국가곡은 100주년의 해를 맞으면서 우리나라 전국 각지에서 다양한 한국가곡 무대가 기획돼 '우리 가곡 살리기' 운동에 버금가는 무대들이 펼쳐지고 있다.

 

한국가곡의 역사적 숙명을 다시 한 번 이어오고 있는 셈이다.

 

창원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에 재단이 선사하는 2022 한국가곡축제 DRAMA IN STAGE도 축제무대를 통해 소중한 문화유산인 한국가곡을 되새기고 경남지역의 우수한 가곡을 널리 알린다는 점에서 의미를 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공연 예매, 개막 초청작 등에 대한 정보는 창원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