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IT/과학>IT/인터넷

자비스앤빌런즈, 5월 종합소득세 신고기간 맞아 '삼쩜삼' 정기신고 서비스 오픈

자비스앤빌런즈가 5월 종합소득세 신고기간을 맞아 '삼쩜삼' 정기신고 서비스를 오픈했다. /자비스앤빌런즈

인공지능(AI) 세무회계 스타트업 자비스앤빌런즈가 5월 종합소득세 신고기간을 맞아 '삼쩜삼' 정기신고 서비스를 새롭게 오픈했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종합소득세 신고가 비대면으로만 진행돼, 세무서에 별도의 신고창구가 제공되지 않아 온라인 서비스 이용이 필수다. 이러한 가운데, 최근 5년 간 쌓인 미환급 세금까지 찾아주는 '삼쩜삼'이 종합소득세 신고가 필요한 개인들을 위한 세금신고 및 환급 서비스를 시작해 눈길을 끈다.

 

삼쩜삼은 국세청 아이디와 비밀번호만 입력하면 돌려받을 환급 금액 안내와 함께 계좌 환급 처리까지 알아서 해주는 서비스다. 서비스 이용 전 과정이 비대면으로 제공되며, 휴대폰번호 입력 만으로 AI가 알려주는 예상 환급금액을 확인할 수 있다.

 

작년보다 더 쉽고 편리해진 이용자 프로세스도 주목된다. 세무대리인 수임동의가 카카오 간편인증으로 가능하며, 내 소득은 정확히 얼마였는지 어디서 어떻게 세금이 떼였는지 등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도록 직관성을 높였다. 홈택스 아이디 비밀번호를 분실했을 경우, 삼쩜삼 사이트 안에서 바로 재설정이 가능해 손쉬운 이용을 돕는다.

 

이 밖에도, 부양가족 정보 입력 및 수정이 더 간편하게 업그레이드 됐으며, 더 많은 환급을 받을 수 있도록 카드내역 입력하기 기능을 추가했다.

 

신고 후에는 실제 환급이 6월 23일 이내에 지정된 통장으로 지급된다. 삼쩜삼 플랫폼 이용료의 경우, 소득금액에 따라 차등적으로 적용되며 1000원부터 시작되며, 환급액이 없거나 삼쩜삼 이용료보다 적을 경우, 결제했던 금액은 다시 돌려준다.

 

자비스앤빌런즈 김범섭 대표는 "복잡하고 어려운 세금 신고도 삼쩜삼과 함께라면 클릭 몇 번에 간단히 해결할 수 있다"며, "아르바이트, 프리랜서, 택배기사 등 특수고용 노동자 분들 모두에게 힘이 되어 드릴 수 있는 친구 같은 국민 세무 서비스가 되기 위해 앞으로도 기술적, 서비스적 노력을 더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삼쩜삼은 지난해 5월 탄생한 개인세무 전문 서비스로 1년 만인 지난 4월 누적가입자 100만명, 누적 세금 환급금 350억원을 돌파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