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금융>카드

신한카드, 메리츠증권·가이온과 데이터사업 업무협약

신한카드는 메리츠증권, 가이온과 공동으로 국내 거시경제와 산업전반에 대한 통합 데이터 분석 플랫폼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협약식에 참석한 (왼쪽부터) 배준수 메리츠증권 부사장, 안중선 신한카드 부사장, 강현섭 가이온 대표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신한카드

신한카드가 데이터사업을 거시경제 및 산업분석 영역으로 확장에 나선다.

 

신한카드는 메리츠증권, 가이온과 공동으로 국내 거시경제와 산업전반에 대한 통합 데이터 분석 플랫폼을 개발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에는 배준수 메리츠증권 부사장, 강현섭 가이온 대표, 안중선 신한카드 부사장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중구 신한카드 본사에서 진행됐다.

 

3사는 신한카드가 보유한 가계 소비 데이터와 각종 비정형 데이터를 토대로 메리츠 증권이 지닌 자본시장 분석 역량을 접목한다는 계획이다. 데이터를 통해 국내 거시경제 및 산업별 이슈 분석에 활용하며, 동시에 새로운 투자 콘텐츠 및 대체 데이터를 발굴 및 확보해 나갈 예정이다.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와 같은 대형 재난상황에서 가계 소비 데이터를 비롯한 다양한 데이터를 융복합한 대체 데이터를 활용해 거시경제 추이와 자본시장의 영향을 파악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 주요 산업별 효과 분석이나 인구통계학적 분석을 통한 각종 추천정보 제공 등 다방면으로 활용할 수 있다.

 

향후 3사는 데이터 융합 및 고도화 작업을 진행해 각종 비즈니스를 지원할 수 있도록 조회·분석·구매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이터 플랫폼 모델을 개발한다는 방침이다.

 

안중선 부사장은 "이번 협약은 다양한 데이터의 융복합을 통해 거시경제 및 산업연구 분야에서 새로운 컨텐츠를 제공하는데 의의가 있다"며 "데이터 경제 활성화에 일조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