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지역

코로나로 휴관한 서울대공원 8월부터 일부 개장

관람객들에게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하는 포스터./ 서울대공원

 

 

서울대공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휴관했던 식물원과 실내 동물사를 8월부터 제한적으로 다시 운영한다고 31일 밝혔다.

 

실내관이 문을 열면 열대조류, 곤충, 악어 등 그동안 관람이 어려웠던 동물들을 다시 만날 수 있게 된다. 식물원과 실내동물사 모두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관람이 가능하다.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실내전시관별 면적과 특성에 맞게 동시 관람 인원을 제한해 운영한다.

 

실내전시관 이용 시 방문자 전원은 열화상 카메라로 발열체크를 한 후 손 소독을 해야 한다. 발열이나 호흡기 증상 여부 점검과 함께 신원 확인을 위한 방명록 작성과 QR코드 확인도 필수다.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으면 입장이 불가하고 관람객 간 2m 생활거리도 유지해야 한다. 방역에 협조하지 않거나 의심증상이 있을 경우 실내전시관 입장이 불가능하다.

 

서울대공원은 이번 제한적인 실내전시관 운영 재개를 시작으로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생태설명회 등에 대한 개방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