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사회>지역

장흥군, 별똥별 쌍둥이자리 유성우 관측회 운영

관측행사



쌍둥이자리 유성우 설명





장흥군은 오는 14일 정남진천문과학관서 별똥별이 비처럼 떨어지는 '쌍둥이자리 유성우 관측회'를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관측행사는 12월 14일 금요일 밤 18시부터 24시까지 정남진천문과학관 관측실에서 열리며,쌍둥이자리 부근에서 떨어지는 많은 별똥별을 실시간으로 관측하고 사진도 찍을 수 있다.

쌍둥이자리 유성우는 소행성 3200페톤(3200Phaethon)이 태양 중력에 의해 부서지고, 그 잔해(암석 등)가 남은 지역을 지구가 통과하면서 발생되는 현상이며,지구에서 관측 시 쌍둥이자리 방향에서부터 시작된다.

유성우가 가장 많이 떨어지는 밤 21시 16분 전후로 시간당 최대 120여개의 별똥별이 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정남진천문과학관에서는 3D시청각영상, 플라네타리움 영상과 계절별자리 관측 등 일반 관람도 진행돼, 겨울철 밤하늘의 천체에 대해 알아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정남진천문과학관 관계자는 "별똥별을 많이 관측하기 위해서는 시야를 가리는 높은 건물과 조명이나 가로등이 없는 어두운 곳이 좋다"며, "겨울철 야간관측으로 두꺼운 외투와 담요 등 보온물품이 꼭 필요하다"고 말했다.

'쌍둥이자리 유성우 관측회' 행사는 정남진천문과학관으로 문의하면 된다.

정남진천문과학관 061-860-0651~2 http://star.jangheung.go.kr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