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금융>금융일반

핀테크 지원센터, 삼일회계법인·KIC중국과 MOU

김학균 금융위 상임위원이 핀테크기업 부스를 둘러보며 설명을 듣고 있다./금융위원회



핀테크지원센터는 23일 '제15차 핀테크 데모데이'를 열고 삼인회계법인, KIC 중국과 핀테크 분야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양해각서(MOU)를 각각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삼일회계법인은 핀테크 지원센터가 추천하는 핀테크 스타트업에 대한 회계·세무, 투자유치, IPO(기업공개), M&A(인수·합병) 등 교육과 자문을 지원한다.

KIC 중국은 핀테크 기업의 중국 진출을 위한 인큐베이팅 프로그램, 현지 네트워크 구축 등을 지원한다. KIC 중국은 미래창조과학부가 국내 스타트업의 중국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해 6월 베이징에 설립한 글로벌혁신센터다.

또 이날 행사에서는 전자지갑 솔루션을 만드는 (주)에잇바이트와 기업용 인공지능 금융봇 플랫폼을 연구하는 (주)머니브레인 등 5개 핀테크 기업이 기술 시연을 했다.

핀테크 기업과 금융회사 등 참가자 간 네트워킹을 위한 교류 시간(타운홀 미팅·Town hall meeting)도 진행했다.

핀테크 기업 관계자들은 자사 서비스를 소개하고 금융회사 담당자들은 자체 운영 중인 핀테크 육성 프로그램을 안내했다.

김학균 금융위원회 상임위원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혁신적인 서비스를 창출하고 이용자의 편의성을 제고하기 위해 '핀테크 2단계 발전방안'을 마련하고 있다"며 "그 일환으로 핀테크 지원센터의 기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