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산업>산업일반

‘GMV 2016’ 7억2800만달러 규모 수출상담 기록, 성황리에 폐막

글로벌모바일비전, GMV2016, 해외바이어, 킨텍스, 코트라

모바일 융합 ICT 전문 전시상담회 '2016 글로벌모바일비전'이 7억2800만달러의 수출상담액이란 기록을 남기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국내 기업 330개, 45개국 300여개사 해외 바이어들이 참가하는 등 최대 규모로 진행됐다. /코트라



지난 6일부터 3일간 열린 모바일 융합 ICT(정보통신기술) 전문 전시상담회 '2016 글로벌모바일비전(GMV)'이 7억2800만달러의 수출상담액이란 기록을 남기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12일 주관사인 코트라(KOTRA) 등에 따르면 이번 행사에는 1만3121명의 비즈니스 방문객이 내방한 가운데 IoT(사물인터넷), 빅데이터, 보안, 통신, 핀테크 등 ICT 분야 국내 기업 330개사가 참여했다.

또 스프린트(Sprint), NEC 등 글로벌 바이어와 헝가리 및 우즈베키스탄의 스마트시티 프로젝트 발주처 등 45개국 300여개사 해외 바이어들이 직접 방문해 역대 최대 규모로 진행됐다.

특히 국내 기업들과 해외 바이어 간 맞춤형 수출 상담회를 통해 1963건의 상담이 이뤄져 7억2800달러 규모의 상담금액을 달성했다. 100만달러 규모의 MOU 체결과 330만달러 규모의 현장 수출 계약 등 1억1800달러의 계약추진 성과도 거뒀다.

지난해에 이어 관련 업계의 기대를 모았던 GMV 컨퍼런스는 'Mobile, IT's Our Life'를 주제로 HPE 아루바의 아밀 미트라 마케팅 부사장, 포스코ICT 최두환 대표의 연설과 ICT 각 분야의 전문가들의 토론이 이어져 관련 업계 종사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이와 함께 '크리에이티브 스타트업 코리아(이하 CSK)'에서 열린 '대륙별 스타트업 진출 전략'과 국내 스타트업들의 IR피칭 세션은 해외 유명 벤처캐피털 및 액셀러레이터와 국내 스타트업 간의 직접 교류의 기회를 마련하여 주목을 받았다.

아울러 ICT 전문 국제전시회에는 한국무선인터넷산업연합회, 한국정보통신기술산업협회,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 등 관련 협회의 주도 하에 60여개 스타트업 기업을 포함 총 227개 사가 참여해 모바일을 통한 생활의 긍정적 변화 및 새로운 경제 가치의 발견을 제시했다.

김재홍 KOTRA 사장은 "이번 GMV에서는 한국을 대표하는 ICT 중소기업들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로 공유경제를 창조한 사례를 제시해 글로벌 시장으로의 진출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GMV가 명실상부한 글로벌 전시회로 발전하여 국내외 IT 기업 교류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올해로 9회째 열린 'GMV 2016'는 KOTRA와 킨텍스(KINTEX)가 공동으로 주관하고 미래창조과학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전시상담회로, 글로벌 콘퍼런스, 모바일 융합 기반의 ICT 전문 국제전시회, 스타트업 콘퍼런스 및 IR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