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글로벌 메트로신문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영상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블로그
문화>영화

김혜수-김고은, '코인로커걸'로 연기 대결…내년 상반기 개봉



영화 '코인로커걸'(감독 한준희)이 배우 김혜수, 김고은의 캐스팅을 확정하고 지난 5일 크랭크인했다.

'코인로커걸'은 태어나자마자 지하철 보관함에 버려졌던 일영이 차이나타운의 실질적 지배자이자 '엄마'라 불리는 보스에 의해 범죄조직의 일원으로 성장하며 만나게 되는 세상을 그린 영화다.

충무로 대표 여배우로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이어온 김혜수는 거칠고 살벌한 차이나타운에서 독하게 군림하고 차갑게 일가를 지키는 보스 '엄마' 역을 맡았다. 한국영화 사상 전무후무했던 여성 보스 캐릭터로 새로운 연기 변신을 보여줄 계획이다.

'은교' '몬스터' 등으로 충무로의 새로운 기대주로 떠오른 김고은은 코인로커에 버려진 소녀 일영 역을 맡아다. 생존본능으로 무장된 인물로 보스 '엄마'가 시키는 일은 한 치의 오차 없이 완벽히 해내는 인물이다. 김고은은 또 한 번 폭넓은 스펙트럼의 연기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조연진도 탄탄하다. '명량'에서 수봉 역으로 존재감을 남긴 박보검이 일영이 쫓는 채무자의 아들 석현을 연기한다. 지난해 '잉투기'로 주목 받은 엄태구는 일영과 엄마 밑에서 함께 자란 우곤 역을 맡았으며 고경표는 '엄마'를 능가하는 보스를 꿈꾸는 치도 역으로 이미지 변신을 꾀한다. '코인로커걸'은 3개월 동안 촬영을 마친 뒤 내년 상반기 중 개봉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