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제 오피니언 플러스

    뉴스

  • 정치
  • 사회
  • IT.과학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경제

  • 산업
  • 금융
  • 증권
  • 건설/부동산
  • 유통
  • 경제일반

    플러스

  • 한줄뉴스
  • 포토
  • 운세/사주
페이스북 네이버 트위터
문화>문화종합

김성주, '슈퍼스타K 6' MC 발탁…"인정해주는 것 같아 뿌듯하다"

/엠넷



방송인 김성주가 다시 한 번 엠넷 '슈퍼스타K'의 진행을 맡게 됐다.

김성주는 28일 '슈스케' 제작진을 통해 "여섯 시즌 연속으로 MC를 맡겨주셔서 감사하고 영광스럽다. '슈퍼스타K'는 생방송 무대에서 우승자가 결정되기 때문에 나에게도 적지 않은 부담인데 계속 인정해주시는 것 같아 뿌듯하기도 하다"며 소감을 전했다.

이어 "시청률로 표현하기 어려운 참가자들의 절실함에 늘 감동한다. 이런 '슈퍼스타K 6'를 빛내는데 나의 역할이 보탬이 됐으면 한다"며 지난 6년 동안 진행자로서 활약하며 느낀 점과 이번 시즌에 임하는 각오도 밝혔다.

김성주는 지난 2009년 첫 번째 시즌부터 줄곧 MC를 맡아오고 있다. 그는 아나운서 출신다운 탁월한 진행과 예능 프로그램에서 인정받은 재치 넘치는 방송 감각으로 슈퍼스타K의 긴장감을 더해주는 역할을 해냈다. 특히 김성주는 "60초 후에 공개됩니다"라는 유행어를 만들며 큰 인기를 끌었다.

'슈스케' 제작진은 "MC 중 이례적으로 유행어를 만들어 낼 정도로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는 김성주 씨와 6년 연속으로 함께하게 되어 큰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전했다.

한편 오는 31일 KBS스포츠월드센터에서 슈퍼스타K6 서울 지역 예선이 개최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Copyright ⓒ 메트로신문 & metr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