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렌지라이프, 취약계층 아동 위한 신학기 선물상자 780개 전달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오렌지라이프, 취약계층 아동 위한 신학기 선물상자 780개 전달

최종수정 : 2020-01-17 11:32:06

정문국 오렌지라이프 대표이사 겸 오렌지희망재단 이사장 앞줄 왼쪽에서 일곱 번째 을 비롯한 오렌지라이프 임직원은 17일 본사에서 취약계층 아이들을 위한 선물상자를 제작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렌지라이프
▲ 정문국 오렌지라이프 대표이사 겸 오렌지희망재단 이사장(앞줄 왼쪽에서 일곱 번째)을 비롯한 오렌지라이프 임직원은 17일 본사에서 취약계층 아이들을 위한 선물상자를 제작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렌지라이프

오렌지라이프생명은 사회공헌재단인 오렌지희망재단과 함께 신학기 필수품을 담은 780개의 선물상자를 직접 만들고 이를 전국의 취약계층 아동들에게 전달키로 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후원은 오렌지라이프 임직원 봉사활동인 '오렌지희망하우스'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정문국 오렌지라이프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120명은 이날 오전부터 본사에서 선물상자를 제작했다.

상자에는 학습에 필요한 여러 학용품을 비롯해 가계부, 캐릭터 방석 등이 담겼다. 전기담요, 난방텐트 등 4종의 방한물품도 준비했다. 이날 제작된 신학기키트는 전국의 복지기관을 거쳐 도움이 필요한 취약계층 아이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정 사장은 "오렌지라이프 임직원들이 손수 준비한 난방·학용품 키트가 새로운 학교생활과 학기를 앞두고 기대로 부푼 아이들에게 기분 좋은 선물이 됐으면 좋겠다"며 "오렌지라이프는 앞으로도 아동과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