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마카롱택시' KST모빌리티에 50억원 전략 투자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NHN, '마카롱택시' KST모빌리티에 50억원 전략 투자

최종수정 : 2020-01-15 15:41:06

'마카롱택시'를 운영하는 KST모빌리티는 NHN으로부터 50억원의 전략적 투자를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이로 인해 KST모빌리티는 총 180억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시제품 개발부터 본격적인 시장 공략 직전까지 받는 투자)를 완료했다.

KST모빌리티는 투자금으로 마카롱택시 사업 인프라 및 서비스 협력 모델 확대, 마케팅 강화, 빅데이터 및 인공지능(AI) 기반의 플랫폼 기술 고도화 등을 추진할 방침이다.

NHN과는 간편 결제 '페이코'를 도입하는 등 협력하기로 했다.

KST모빌리티는 현재 서울 지역에서 플랫폼 가맹 택시 3000대를 확보했다. 올해 상반기 안에 운행 대수를 2000대로 늘리고, 택시가맹사업도 본격화할 예정이다. 서울개인택시조합과는 전기택시 브랜드도 만들 계획이다.

이행열 KST모빌리티 대표는 "어려운 모빌리티 업계 분위기에도 시리즈A 투자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택시를 단순한 이동수단이 아닌 즐거운 서비스 거점으로 혁신하기 위한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