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현 인천서구청장, '교통안전도시 서구, 원년의 해' 선포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이재현 인천서구청장, '교통안전도시 서구, 원년의 해' 선포

최종수정 : 2020-01-15 14:24:36

- "새로운 각오와 마음가짐 갖고 구민의 생명과 재산 지켜야"

 교통안전도시 원년의 해 힘찬 첫발 사진 인천서구
▲ '교통안전도시 원년의 해' 힘찬 첫발(사진/인천서구)

인천 서구(구청장 이재현)는 지난 14일 '2020 교통안전도시 서구, 원년의 해 선포식'을 열고 서구를 '교통사고 사망자 없는 안전한 도시'로 만들기 위한 힘찬 첫발을 뗐다고 밝혔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교통안전도시 서구, 원년의 해를 선포함으로써 교통안전에 대한 새로운 각오와 마음가짐을 갖고 구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킬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됐다"며 "서구가 2020년 야심차게 추진하는 구민행복 프로젝트의 한 축을 담당해 달라"고 부탁했다.

특히 선포식에는 서연식 서부경찰서장, 김은정 도로교통공단 인천지부장, 고상철 한국교통안전공단 인천본부장을 비롯해 운수업계와 교통단체 등 유관기관·단체 관계자 200여 명이 한 자리에 모여 교통안전에 대한 강한 의지를 나눴다.

앞서 서구는 '모두가 누리는 안전하고 편리한 교통환경 조성'이라는 비전 아래 유관기관 및 교통단체와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등 토대를 마련해왔으며, 이날 선포식을 계기로 협업체계에 기반 한 강력한 교통안전정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날 선포식은 ▲교통안전도시 교통정책 보고 ▲교통안전지킴이 실천서약 ▲교통안전도시 선포 ▲전문가의 교통안전교육의 순서로 진행됐다.

아울러 한국범죄연구소 염건령 소장은 '교통안전을 위한 사회적 패러다임의 변화'를 주제로, 우리 교통이 직면한 현실과 미래에 발생할 수 있는 문제에 대비하기 위한 선진국의 교통안전정책을 중심으로 교육을 진행해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