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공공주거 정보 망라한 '서울주거포털' 홈페이지 오픈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서울시, 공공주거 정보 망라한 '서울주거포털' 홈페이지 오픈

최종수정 : 2019-12-03 14:10:52

서울주거포털 홈페이지 메인 화면. 서울시
▲ 서울주거포털 홈페이지 메인 화면./ 서울시

서울시는 시와 중앙정부가 시행하는 공공의 모든 주거 정보를 담은 '서울주거포털' 홈페이지를 오픈했다고 3일 밝혔다.

서울주거포털은 기존에 서울청년주거포털, e-주택종합상담실,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LH공사) 등으로 흩어져 있던 서울 전역의 공공주택 정보를 한곳에 모았다.

포털의 주요 서비스는 자가진단, 서울주거정책, 임대·분양정보, 온라인 상담 등이다.

자가진단 항목에서는 간단한 개인 정보를 입력하면 자신에게 맞는 주거복지 혜택과 금융지원 서비스를 확인하고 신청할 수 있다.

서울주거정책 코너에서는 공공임대주택, 주택금융지원, 주택개량지원 등 3개 분야의 서울 주거 정책을 소개한다.

임대·분양정보 항목에서는 SH공사, LH공사에서 제각각 제공해왔던 임대·분양 공고 내용을 검색할 수 있도록 했다.

온라인 상담 코너에서는 e-주택종합상담실의 기능을 가져와 전·월세 지원, 층간소음, 집수리, 청년·신혼부부 주거 관련 상담을 제공한다.

시는 이용자 만족도 조사, 시스템 모니터링, 수요자 요구사항 반영 등을 통해 내년까지 지속적으로 포털 개선 작업을 벌일 계획이다.

류훈 서울시 주택건축본부장은 "서울주거포털을 통해 시민들이 보다 편리하고 쉽게 자신에게 맞는 주거지원 서비스를 찾고 신청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특히 주거지원이 절실하지만 부동산 관련 경험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청년·신혼부부들이 몰라서 혜택을 못 받는 일이 없도록 주거정보의 허브 역할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