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부평구 보건소, 재가 장애인 33명 체력측정 진행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인천 부평구 보건소, 재가 장애인 33명 체력측정 진행

최종수정 : 2019-11-12 17:49:26

인천 부평구(구청장 차준택)보건소가 12일 인천장애인체력인증센터와 연계해 재가 신체장애인 33명의 체력측정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보건소에서 진행된 이번 측정은 이동형 측정도구를 이용해 신장, 체중, 혈압, 체성분 등 신체구성과 근력, 근지구력, 유연성 등 건강체력 분야로 나눠 이뤄졌다.

보건소는 측정 결과에 따라 체력 수준을 고려한 개인별 맞춤형 운동처방을 제공할 예정이다.

검사에 참여한 한 주민은 "몸이 불편하다보니 검사기관을 찾아가 몸무게나 키를 측정하는 것이 쉽지 않았다"며 "이번처럼 보건소에서 장애인 전용 측정기구를 이용해 검사를 진행하고 개인 운동처방까지 해주니 좋다"고 말했다.

한편, 부평구 보건소는 지역사회 중심 재활사업 일환으로 지난 2017년 9월부터 지역 내 신체장애인을 대상으로 '스포츠로 재활-탁구, 요가교실'을 주 1회 진행하고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