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금융 시대]⑦BNK금융, 썸·투유앱 '디지털 생태계' 구축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디지털금융 시대]⑦BNK금융, 썸·투유앱 '디지털 생태계' 구축

최종수정 : 2019-11-12 11:22:04
고객중심의 디디털 금융그룹 모색

김지완 BNK금융그룹 회장. BNK금융그룹
▲ 김지완 BNK금융그룹 회장./BNK금융그룹

BNK금융그룹이 고객중심의 디지털 금융그룹으로 전환하고 있다. 인터넷 모바일 발달에 따른 비대면 거래가 확대되면서 보이지 않는 고객이 증가하고 있어서다.

김지완 BNK금융지주 회장은 통합 디지털 금융플랫폼 구축에 앞장서고 있다. 잘 만든 디지털 금융플랫폼 하나로 금융소비자에게 빠르고 쉬운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 이를 통해 부산·울산·경남지역에 의존하던 지역금융의 한계도 벗어나겠다는 포석이다.

BNK금융그룹 중장기 로드맵. BNK금융 그룹 홈페이지
▲ BNK금융그룹 중장기 로드맵./BNK금융 그룹 홈페이지

주력 계열사인 부산은행과 경남은행도 사업전반을 디지털 중심으로 바꾸기 위해 모바일 금융플랫폼을 개편하고, 영업점 운영방식에 디지털 기법을 도입하는 등 디지털 혁신에 앞장서고 있다.

빈대인 부산은행장 왼쪽 , 황윤철 경남은행장. BNK금융그룹
▲ 빈대인 부산은행장(왼쪽), 황윤철 경남은행장./BNK금융그룹

◆ 썸·투유앱으로 차별화된 서비스

오픈뱅킹 시대를 맞아 부산은행과 경남은행은 썸뱅크와 투유뱅크 앱을 개편해 비대면 거래 혜택을 강화했다.

부산은행은 모바일뱅킹 앱이나 썸뱅크 앱을 통해 서비스를 제공한다.

썸뱅크는 롯데카드와의 협업으로 금융과 유통이 융합된 서비스로 설계됐다. 카드를 이용하며 쌓아지는 각종 포인트로 적금 등 금융상품으로 전환할 수 있다. 포인트를 활용할 수 있는 선택지가 다양하다는 장점에 회원가입자 수는 9월 기준 100만명을 넘어선 상태다.

부산은행은 썸뱅크에 무방문, 무서류 방식의 차별화된 비대면 신용대출 상품을 담았다. 별도의 서류 제출이나 영업점 방문 없이 최신 스크래핑 기법을 활용해 최대 3000만원까지 즉시 심사가 이뤄진다. 대출 이용방식도 마이너스통장에서 할부상환방식까지 고객의 자금사정에 맞춰 편리하게 선택할 수 있다

이밖에도 부산은행은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을 활용해 금융상품과 소비패턴 등을 분석한 종합적인 금융관리 서비스를 도입할 계획이다. 또 비금융자산 확대를 위한 지출 자산 통계 리포트도 제공한다.

경남은행은 투유뱅크를 통해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 시스템 구축으로 업무를 비대면 거래를 확대하고 있다. 특히 지역 특성상 경남은행을 이용하는 외국인 소비자가 많다는 점을 고려해 영어 중국어 베트남어 캄보디아어의 4개국어를 지원한다.

부산은행 썸뱅크 앱 구성 썸뱅크
▲ 부산은행 썸뱅크 앱 구성/썸뱅크

경남은행 투유뱅크 앱 구성. 투유뱅크
▲ 경남은행 투유뱅크 앱 구성./투유뱅크

◆ 통장·카드없이 생체인증…'미래형 점포' 확대

이들은 디지털 브랜치(Digital Branch)도 확대하고 있다. 디지털 브랜치는 은행지점을 통해 금융상품을 설명·판매하던 형태와 달리 온라인을 기반으로 금융 업무를 처리할 수 있는 디지털 지점을 말한다. 모바일과 태블릿 PC를 기반으로 업무를 처리하기 때문에 서류와 현금사용이 줄고, 시간제약이 없다.

현재 부산은행은 셀프브랜치(Self Branch) 학장점을 운영하고 있다. 스마트텔러머신(STM)을 이용해 은행지점에서 가능했던 금융업무의 85%이상을 고객이 직접 처리하게 했다. 평일 야간과 주말에도 통장개설이 가능하고, 인터넷 뱅킹 신청과 체크카드 발급도 가능하다.

경남은행은 11월 중 디지털 브랜치 1호점을 운영할 계획이다. 영업점에 손가락(지정맥)인증시스템과 지능형 순번기(디지털 컨시어지), 디지털정보디스플레이(디지털사이니지) 셀프수납인수도기 등 인프라를 도입해 소비자에게 다양한 디지털 경험을 제공한다. 경남은행은 2020년까지 영업점의 80%까지 디지털브랜치를 확대할 계획이다.

아울러 경남은행은 직원들이 수행하던 단순업무를 자동화할 수 있는 RPA(로봇프로세스자동화)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경남은행은 지난 7월부터 캔비(KNB-BOT) 5대를 도입해 RPA시스템 1차 사업 구축을 위한 업무 과정을 트레이닝해 왔다.

경남은행 관계자는 "RPA시스템을 통해 자동화할 수 있는 업무 외에도 더 많은 업무가 자동화될 수 있게 2차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이 경우 많은 시간이 소요되는 기업 여신심사 자료추출 서류점검업무를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게 된다"고 말했다.

부산은행 셀프 브랜치 학장점. BNK부산은행
▲ 부산은행 셀프 브랜치 학장점./BNK부산은행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