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나라' 몇부작-재방송-인물관계도-OST-후속은? 흥미진진 전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나의 나라' 몇부작-재방송-인물관계도-OST-후속은? 흥미진진 전개

최종수정 : 2019-11-08 22:07:16

사진 JTBC
▲ 사진= JTBC

'나의 나라' 11회가 방송된다.

8일 방송되는 JTBC '나의 나라'에서는 사라졌던 휘(양세종)의 예기치 못한 등장으로 남전(안내상)이 혼란에 빠지게 되는 모습이 그려진다. 선호(우도환)는 남전이 원하는 나라를 무너뜨리기 위해서 거침없이 걸림돌을 베어나가지만, 차마 휘는 쉽게 끊지 못한다.

또, 방원(장혁)과 남전의 대립은 끝을 향해 달려가고, 노골적으로 자신들의 뜻을 펼치기 위한 움직임이 본격화된다. 이에 이성계(김영철)는 최후의 결심을 내리게 되고, 남전이 결단을 내리면서 피비린내 나는 살육이 시작된다.

드라마 '나의 나라'는 고려 말 조선 초를 배경으로 각자의 신념이 말하는 '나의 나라'를 두고 서로에게 칼끝을 겨누며 권력과 수호에 관한 욕망을 폭발적으로 그려낸 액션 사극으로, 총 16부작으로 기획됐다.

양세종, 우도환, 김설현 등 20대 배우들이 신선함을 더하고, 장혁, 김영철, 안내상, 박예진 등의 베테랑 연기자들이 무게감을 더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극 중 양세종은 이성계의 휘하이자 북방을 호령했던 장수 서검의 아들 서휘 역을 맡았고, 우도환은 사복시정 남전의 차남이자 서얼 남선호 역으로 출연한다. 김설현이 맡은 한희재 역은 기생 한 씨의 딸로 총명함을 타고났다.

오늘(8일) 방송되는 11회는 9일 오후 6시 30분 JTBC에서 재방송되며, '나의 나라' OST에는 옥주현을 비롯해 정승환이 가창자로 참여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한편 '나의 나라' 후속작은 윤계상, 하지원 주연의 '초콜릿'이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