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디프랜드, 람보르기니 이어 '코닉세그' 안마의자 만든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바디프랜드, 람보르기니 이어 '코닉세그' 안마의자 만든다

최종수정 : 2019-10-18 14:51:59

바디프랜드가 18일 한국에 런칭한 코닉세그의 제스코 Jesko 사진 바디프랜드
▲ 바디프랜드가 18일 한국에 런칭한 코닉세그의 '제스코(Jesko)'/사진=바디프랜드

바디프랜드는 18일 스웨덴 소재의 하이퍼카 브랜드 코닉세그(Koenigsegg)를 한국 시장에 런칭했다. 바디프랜드는 코닉세그와 협력해 '코닉세그 안마의자'도 개발할 계획이다.

코닉세그 쇼룸은 서울 강남구 '바디프랜드 라운지S'에 열렸다. 바디프랜드 라운지S는 지금까지 바디프랜드의 람보르기니 안마의자 전용 라운지로 사용됐다.

코닉세그는 최대출력 655마력으로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양산차 엔진이라는 기네스 세계 기록을 보유한 하이퍼카 브랜드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400km까지 가속했다가 다시 정지상태로 돌아오는 데 걸리는 '0-400-0'도 31.49초로 세계 기록을 보유했다.

바디프랜드는 람보르기니 안마의자 LBF-750에 이어 코닉세그 안마의자도 개발한다. 코닉세그의 엔진과 공기역학적 디자인 등 기술이 바디프랜드의 헬스케어 기기에 적용된다.

바디프랜드 관계자는 "첨단 테크놀로지와 차원이 다른 디자인 가치 등 소비자를 열광시키는 코닉세그의 하드웨어 기술력과 디테일을 적용해 헬스케어 기기를 진화시켜 나가는 동시에 글로벌 시장에서 럭셔리 헬스케어 기업으로 발돋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바디프랜드가 이날 소개한 코닉세그 모델은 지난 3월 제네바 국제모터쇼에서 첫선을 보인 '제스코(Jesko)'다. 제스코는 최고속도 483km, 최대출력 1600마력을 보유한 코닉세그의 최신 모델이다. 에어로 다이내믹 설계로 공기 역학적으로 차의 보디를 노면 쪽으로 하향하게 하는 '다운포스'를 최대 1400kg까지 끌어올린다. 아울러 파워트레인으로 V8 5.0l 트윈터보 엔진을 탑재했고, 제로백은 2.7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