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24, 마켓통합관리 내 패션 전문 마켓 3곳 연동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카페24, 마켓통합관리 내 패션 전문 마켓 3곳 연동

최종수정 : 2019-10-16 15:29:20

카페24는 마켓통합관리 서비스에 신규 판매 채널 3곳을 연동한다고 16일 밝혔다. 사진 카페24
▲ 카페24는 마켓통합관리 서비스에 신규 판매 채널 3곳을 연동한다고 16일 밝혔다./사진=카페24

카페24는 마켓통합관리 서비스에 하프클럽·오가게·보리보리 등 신규 판매 채널 3곳을 연동한다고 16일 밝혔다.

카페24가 이번에 연동하는 판매 채널은 패션 분야 전문 마켓이다. 카페24의 마켓통합관리 서비스에 연동되는 판매 채널은 ▲4000여 개의 다양한 패션브랜드 상품이 모여 있는 하프클럽 ▲200만명의 유효회원수를 보유한 국내 최대 유·아동 종합 쇼핑몰 보리보리 ▲최신 소호(SOHO) 패션 트렌드 상품을 취급하는 오가게다. 세 곳 모두 LF의 관계사인 온라인 패션 전문 기업 트라이씨클이 운영하고 있다.

이번 연동을 통해 카페24를 이용하는 온라인 쇼핑몰은 콘셉트나 상품에 맞는 판매 채널을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지금까지 카페24는 쿠팡·G마켓·옥션·아마존·티몰글로벌 등 국내외 총 23곳의 판매 채널과 연동했다. 카페24는 연내로 최대 30곳까지 판매 채널을 확대할 계획이다.

카페24 마켓통합관리는 쇼핑몰 운영자들이 자사몰뿐만 아니라 오픈마켓, 소셜커머스 등 외부 마켓 채널에서도 손쉽게 상품 판매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연동 서비스다. 카페24 회원은 누구나 무료로 마켓통합관리를 이용할 수 있다.

이재석 카페24 대표이사는 "전문 쇼핑몰들이 손쉽게 판로를 확대하고 매출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마켓통합관리에 판매 채널을 지속적으로 추가 연동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쇼핑몰들의 성장을 견인할 수 있는 다양한 판매 채널을 확보하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