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로서비스그룹, 창립 20주년 'OK금융그룹'으로 사명변경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아프로서비스그룹, 창립 20주년 'OK금융그룹'으로 사명변경

최종수정 : 2019-10-07 15:15:11

OK금융그룹 NEW CI, 슬로건. OK금융그룹
▲ OK금융그룹 NEW CI, 슬로건. /OK금융그룹

OK저축은행, OK캐피탈 등 약 20개의 계열사를 운영하고 있는 아프로서비스그룹이 'OK금융그룹'으로 사명을 변경한다.

아프로서비스그룹은 창립 20주년을 맞아 그룹명칭을 'OK금융그룹'으로 변경한다고 7일 밝혔다. 최윤 회장의 그룹 경영 시작 이후 16년간 그룹 및 계열사 주요 명칭으로 활용된 '아프로'를 모두 새로운 브랜드인 'OK'로 교체해 나갈 예정이다.

OK는 지난 2014년 아프로서비스그룹이 예주·예나래 저축은행을 인수하면서 처음 선보인 명칭이다. 한국 기업이라는 의미를 담아 'Original Korean(진정한 한국인)'을 함축해 표현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OK금융그룹 측은 소비자금융, 글로벌 캐피탈사 인수, 해외 시중은행 인수합병 등을 통해 쌓아온 그간의 노력과 결실을 기반으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금융기업으로 발돋움해나가겠다는 구성원 모두의 의지를 나타낸 것이라고 설명했다.

OK금융그룹은 이번 그룹명 변경을 위해 전사적인 노력을 기울였다. 최 회장을 포함한 주요 경영진들은 창립 20주년을 맞아 각 부서를 대표하는 임직원으로 꾸려진 창립20주년 기념사업 TFT를 올해 초부터 신설해 운영, OK금융그룹의 새로운 비전 및 조직문화 체계를 수립하고 글로벌 금융기업으로 입지를 강화해나가기 위한 전략을 기획하는 등 신규 기업 브랜드 확립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

최윤 회장은 "지난 20년 간 우리 그룹이 소비자금융을 넘어 저축은행을 통한 제도권 금융 진출, 해외 시중은행 인수합병 등 목표했던 것 이상의 성과를 매년 이뤄왔다"며 "이러한 결실은 3000여 명의 임직원분들이 함께 했기에 가능했다. OK금융그룹이라는 이름으로 새로운 20년, 그 이상의 역사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