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읽는 인천 중구' 위한 북페스티벌 열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책 읽는 인천 중구' 위한 북페스티벌 열려

최종수정 : 2019-09-20 14:07:14

'책 읽는 인천 중구' 위한 북페스티벌 열려

오는 28일 2019년 한 도시 한 책 읽기 「책 읽는 중구」 북페스티벌을 개최한다.
▲ 오는 28일 2019년 한 도시 한 책 읽기 「책 읽는 중구」 북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인천 중구 구립 꿈벗도서관(관장 김태경)은 오는 28일 2019년 한 도시 한 책 읽기 「책 읽는 중구」 북페스티벌을 개최한다.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제 28회 구민의 날을 기념하여 운영되는 위 행사를 통해 도서관과 주민이 교류하는 소통과 체험의 장을 마련하고자 마련된 행사다.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자유공원에서 진행되는 이 행사는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작가와의 만남', '스텐실을 활용한 역사인물 그리기', '기미독립선언서 작성', '요녕석 도장 만들기' 등 다채로운 행사와 체험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또한, 올해의 책으로 선정된 도서(독립운동의 슈퍼스타들, 조선의 딸 총을 들다)도 현장에서 직접 만나볼 수 있다.

김태경 관장은 "지역주민의 애정과 격려로 북페스티벌을 진행하게 되었으며, 앞으로도 꿈벗도서관이 구민들께서 친근하게 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