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권 하반기 신입채용 점화… 3000여명 선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은행권 하반기 신입채용 점화… 3000여명 선발

최종수정 : 2019-09-19 12:01:32

은행권 하반기 신입채용 점화… 3000여명 선발

2019년 하반기 시중은행 신입공채 현황 인크루트
▲ 2019년 하반기 시중은행 신입공채 현황 /인크루트

하반기 은행권 신입 채용이 본격 진행된다. 6대 시중은행 채용 규모는 2400여명으로 지역은행까지 합치면 3000여명에 육박할 것으로 보인다.

19일 인크루트에 따르면, 하나은행과 우리은행, 신한은행이 현재 신입 채용 접수를 진행 중이고 농협은행도 하반기 채용이 예정돼 있다.

앞서 이달 초 원서접수를 마감한 국민은행은 ▲신입 UB ▲신입 ICT ▲전문자격보유자 3개 부문에서 총 550명 규모로 채용하고 16일부터 일주일간 온라인 면접이 진행 중이다. 필기는 내달 12일 NCS기반 객관식 100문항(100분) 풀이, 1차 PT면접 및 토론 면접, 2차 인성면접을 거쳐 최종 합격자는 11월 27일 발표된다.

기업은행도 ▲금융영업 ▲디지털 분야에서 총 220명의 신입행원 모집을 시작해 지난 10일 접수를 마감했고, 내달 19일 NCS직업기초능력평가를 치른다.

KEB하나은행은 23일까지 모집이 진행된다. 분야는 ▲글로벌 ▲디지털 ▲자금,신탁 ▲기업금융,IB 4개 부문으로 400여명을 채용한다. 온라인 인성검사에 이어 내달 12일 NCS기반 및 TOPCIT 기반의 비즈니스 영역 객관식 문제가 공통으로 포함된 필기전형을 치른다.

우리은행은 10월1일까지 지원서를 접수하고 ▲개인금융 ▲기업금융 ▲지역인재 ▲WM ▲IT ▲디지털 ▲IB ▲리스크/자금 ▲글로벌 등 총 9개 부문에서 450명의 채용을 시작했다. 지난 17일 토크콘서트 형식의 설명회에 이어 27일 우리금융 본사에서 '우리금융 인재 페스티벌'을 개최해 직무소개와 현장면접 등 잡페어 형식의 설명회를 연다.

신한은행 이달 30일까지 ▲개인금융 ▲기업금융·WM 부문에서 총 380명가량의 채용이 예상되며, 기업금융·WM 부문 신입행원 채용 절차에서는 상반기와 마찬가지로 디지털 역량평가가 실시된다. NH농협은행은 아직 접수를 시작하지는 않았지만 10월 중 400명 규모 채용 공고를 올릴 것으로 보인다.

하반기 시중은행 공채의 가장 큰 화두는 단연 '디지털 인재 확보'다. 기업은행과 신한은행은 이미 ▲정보통신기술(ICT) ▲디지털 ▲빅데이터 등의 모집부문을 신설한 바 있고, 올해는 국민은행이 공채에서 신입ICT 부문을 추가했다. NH농협은행 역시 빅데이터 분석과 블록체인 기획 등 신기술 관련 인재발굴에 초점을 맞출 것으로 보인다.이에 따라 은행업계도 이공계 추신 지원자들의 텃밭이 될 것이라는 예측도 조심스럽게 흘러나온다.

채용비리 근절을 위한 블라인드 채용과 NCS채용은 그대로 유지된다. 2017년 하반기 은행권 채용절차 모범규준 시행 이후 각 은행은 지원자격에 학력과 연령, 전공 등의 제한을 두지 않고 필기와 면접에선 지원 부문의 직무역량 검증을 최우선으로 진행하고 있다.

한편 다음달 19일은 기업은행과 우리은행 외에도 한국은행 등 10여 곳의 금융공기업들이 일제히 같은 날 필기시험을 치러 금융기관 A매치가 될 것으로 보인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