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사청, 방위사업 효율성 높이기 위해 조직개편 단행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방사청, 방위사업 효율성 높이기 위해 조직개편 단행

최종수정 : 2019-09-10 13:29:00

방사청, 방위사업 효율성 높이기 위해 조직개편 단행

방위사업청(이하 방사청)이 사업부서와 계약부서를 일원화하는 내용으로 조직을 개편해, 방위력 개선사업의 효율성이 높아질지 관심이 모인다.

방사청은 "핵심 국정과제인 국방개혁 2.0의 일환으로 사업관리와 계약관리 업무를 통합하는 사업관리 중심의 방위사업청 조직개편을 오는 17일자로 단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연간 예산 15조 원에 이르는 방위력개선사업의 관리 효율성과 책임성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로 보여진다.

이번 조직개편으로 하나의 사업부에서 사업·계약을 통합 수행하게되면 사업부장의 책임 아래 사업과 계약 측면을 동시에 고려해, 방위력개선사업의 전 과정을 신속하고 일관성 있게 추진할 전망이다.

조직 개편의 주요 내용을 살펴보면 기존 1개의 사업관리본부를 2개로 늘렸다.방위사업 여건 변화에 부응하도록 기반전력사업본부,미래전력사업본부로 확대했다.

기존 계약관리본부가 수행하던 계약업무는 2개의 사업본부 내 각 사업부에서 직접 수행하고, 계약제도 등 계약 관련 공통지원 기능은 방사청 본부로 편성했다.

이번 방사청 조직 개편과 관련,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은 "기구와 정원의 증가 없이 업무의 효율성과 책임성을 강화시키는 조직개편으로, 방위력개선사업이 환경변화에 맞게 한층 더 고도화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왕정홍 방사청장은 "사업관리 중심 조직재설계를 통해 품질 좋은 무기체계를 적기 전력화하고, 기업의 경영여건 개선에도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