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해외진출보증으로 미얀마 진출 기업 지원한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기보, 해외진출보증으로 미얀마 진출 기업 지원한다

최종수정 : 2019-09-05 11:30:21

김동만 한국산업인력공단 이사장 왼쪽부터 ,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 강승중 한국수출입은행 전무, 권평오 코트라 사장, 변창흠 LH 사장, 이인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 김도진 중소기업은행장, 정윤모 기술보증기금 이사장, 진옥동 신한은행장이 4일 미얀마 양곤 롯데호텔에서 진행된 미얀마 진출 기업 지원 및 한 미얀마 경제협력을 위한 ONE TEAM KOREA 업무협약식 에서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기술보증기금
▲ 김동만 한국산업인력공단 이사장(왼쪽부터),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 강승중 한국수출입은행 전무, 권평오 코트라 사장, 변창흠 LH 사장, 이인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 김도진 중소기업은행장, 정윤모 기술보증기금 이사장, 진옥동 신한은행장이 4일 미얀마 양곤 롯데호텔에서 진행된 '미얀마 진출 기업 지원 및 한-미얀마 경제협력을 위한 ONE TEAM KOREA 업무협약식'에서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기술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은 4일 미얀마 양곤에서 한국토지주택공사 등 8개 기관과 '미얀마 진출 기업 지원 및 한·미얀마 경제협력을 위한 원 팀 코리아(ONE TEAM KOREA)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으로 기보는 미얀마 진출기업에 해외진출보증을 지원한다.

이번 협약은 대통령의 미얀마 방문 기간 동안 정부의 신남방정책과 연계해 한국 기업의 미얀마 시장 진출을 도울 목적으로 마련됐다. 기보는 협약을 통해 유관 공공기관과 민간기업 간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한국 기업의 미얀마 진출 인프라 구축해 한-미얀마 상생 경제협력을 활성화한다.

아울러 기보는 중소기업은행 및 KEB하나은행과 해외진출협약을 체결하고 신남방 지역을 중심으로 해외진출을 희망하는 기업을 위한 해외진출보증제도를 시행한다. 올해는 총 375억원의 해외진출보증을 지원할 계획이다.

'해외진출보증'은 사업 확장을 위해 해외에 자회사를 두고 있거나 설립예정인 국내 모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상품이다. 해외진출보증은 해외 자회사 지분 등을 취득하거나 자회사에 장기 대여하는 자금에 대한 보증인 '해외투자자금보증'과 해외자회사 사업화 자금을 보증신용장을 통해 지급 보증 하는 '해외사업자금보증'으로 이뤄져 있다.

정윤모 기보 이사장은 "그동안 국내기업의 대표적인 해외 생산 전진기지 역할을 수행한 중국이나 베트남의 경우 인건비 상승 등으로 최근 미얀마로 생산기지를 옮기는 기업이 늘고 있다"며 "이번 협약 체결을 계기로 미얀마 진출기업에 대한 적극적인 해외진출보증 지원으로 중소벤처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