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로신문 8월 30일자 한줄뉴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메트로신문 8월 30일자 한줄뉴스

최종수정 : 2019-08-30 07:00:00

대법원이 박근혜 전 대통령, 비선실세 최순실, 그리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연루된 이른바 국정농단 사건에 대한 재판을 파기환송한 29일 최순실씨의 변호인 이경재 변호사가 서울 서초구 대법원 대법정에서 방청을 마치고 입장을 밝히고 있다. 연합뉴스
▲ 대법원이 박근혜 전 대통령, '비선실세' 최순실, 그리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연루된 이른바 '국정농단' 사건에 대한 재판을 파기환송한 29일 최순실씨의 변호인 이경재 변호사가 서울 서초구 대법원 대법정에서 방청을 마치고 입장을 밝히고 있다./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9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일본은 정직해야 한다"며 "일본 정부가 어떤 이유로 변명하든 과거사 문제를 경제 문제와 연계시킨 것은 분명한데, 솔직하지 못한 태도라 하지 않을 수 없다"고 아베 정부를 비판했다.

▲정부가 내년 정부 예산을 513조5000억원으로 확정했다. 경기 하방 위험에 대응하기 위해 올해보다 9.3% 늘렸다. 국세 수입이 감소세이지만, 재정지출은 급격히 늘면서 내년 국내총생산(GDP) 대비 국가채무비율은 40%를 육박할 것으로 보인다.

▲정부의 내년도 국방 예산이 50조원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는 올해 46조 7천억 원 대비 7.4% 증가한 규모다. 하지만, 군의 덩치불리기 예산편성이란 우려도 나온다.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9일 일본의 경제보복 조치로 한국과 일본을 오가는 항공편이 최대 34% 줄어들 수 있다고 내다봤다.

▲국회입법조사처가 29일 일본의 대(對)한국 경제보복 조치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아베 신조 내각이 대외적 이슈를 계속 부각시켜 내부 결집을 도모할 것이란 분석이다.

▲ 은성수 금융위원장 후보자가 3년 임기 내 최우선 과제로 금융시장 안정을 꼽았다. 최근 논란이 된 금리연계 파생결합상품(DLF) 키코(KIKO) 분쟁조정에 대해서는 금융감독원과 협의해 조치를 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K-OTC시장(Korea Over-The-Counter·한국장외시장)이 출범한 지 5년이 지났다. 사설 장외시장에서 알음알음 거래되던 비상장주식을 제도권 시장으로 들여오기 위한 금융투자업계의 노력이 결실을 맺었다는 평가다.

▲ 이달 초 코스피가 1900선, 코스닥이 600선을 각각 붕괴되면서 그야말로 살얼음판을 걷던 증시가 최근 다시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서서히 숨을 고르면서 증시 반등세가 계속 이어질 지 투자자들의 관심을 끈다.

▲삼성이 29일 대법원의 이른바 '국정농단' 판결과 관련해 "그동안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대단히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구광모 LG 대표가 29일 대전 LG화학 기술연구원을 방문해 그룹의 소재와 부품 연구 개발(R&D) 수준을 직접 확인했다.

▲정부가 삼성전자와 이통3사를 대상으로 최근 출시된 '갤럭시노트10'의 LTE(4G) 모델 출시를 압박하고 있지만 업계는 4G용 갤럭시노트10을 출시하지 않을 전망이다.

▲BMW코리아가 고객 신뢰 회복을 위한 국내 투자 강화에 나선다.

▲저출산 기조가 지속되면서 올해 유치원과 초·중·고 학생 수가 지난해보다 17만여명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대학 입학을 앞둔 고교생이 1년 사이 8.3%나 감소해 대학들의 신입생 모집난도 가중될 전망이다.

▲국정농단 사태의 핵심 피고인인 박근혜 전 대통령과 이재용 삼성그룹 부회장, '비선실세' 최서원 씨가 모두 2심 판결을 다시 받게 됐다. 특히 이 부회장은 2심에서 무죄로 선고된 혐의 중 일부가 유죄 취지로 파기됨에 따라 향후 재판에서 실형이 선고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다른 직업이 없는 대학 전업강사 4704명 등 대학 시간강사가 1년 사이 13.4%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8월부터 시행된 강사의 처우 개선을 위한 개정 고등교육법에 따라 대학 강사 해고 사태가 실제 이뤄진 것으로 분석된다.

▲서울시가 공간의 중요도에 따라 등급을 매겨 하수도 악취를 관리한다. 등급별 목표를 설정해 악취 저감 대책을 추진, 시민의 기대 수준에 부합하는 쾌적한 도시환경을 만든다는 계획이다.

▲내년 고등학교 2·3학년 무상교육에 6600억원이 투입된다. 학령인구 감소와 등록금 동결 등으로 재정난을 호소하는 대학 재정지원 규모도 확대된다. 대학 강사의 방학 중 임금도 지원된다. 교육부는 2020년도 교육부 예산안을 77조2466억원으로 편성했다고 29일 밝혔다.

▲보건복지부가 2020년도 보건복지부 예산안 82조8203억 원을 편성했다. 2019년 예산액인 72조5148억원 보다 10조3055억원(14.2%) 늘어나, 2017년 이후 가장 큰 폭으로 증가했다.

▲롯데월드가 지난 28일 LG유플러스와 5G 기반 클라우드 VR 게임산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하이트진로의 테라가 7~8월 여름 성수기 시즌에만 300만 상자 이상 판매하며, 2억 병 판매를 돌파했다.

▲갤러리아백화점이 기존에 운영하던 3개의 모바일 앱과 6개의 웹사이트를 통폐합해 새로운 웹사이트와 모바일 앱을 그랜드 오픈한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