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성수, "두 자녀 모두 한국국적…학적 등 청문회서 밝힐 것"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은성수, "두 자녀 모두 한국국적…학적 등 청문회서 밝힐 것"

최종수정 : 2019-08-28 18:56:11

은성수 금융위원장 후보자 연합뉴스
▲ 은성수 금융위원장 후보자/연합뉴스

-은성수 금융위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앞두고 입장 발표

은성수 금융위원장 후보자가 배우자·자녀와 관련한 자료를 제출하지 않은 데 대해 국회가 요구하는 자료를 제출하는데 어려움이 있었다며, 의혹과 달리 자녀 모두 이중국적 보유자가 아니라고 해명했다.

은 후보자는 28일 자료를 통해 두 자녀 모두 대한민국 국적 보유자로 그동안 외국국적을 취득한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그는 "장남(1991)은 대한민국 국적 보유자로 2014년 육군 병장으로 만기 전역하는 등 병역의무를 모두 이행했다"며 "차남(1992) 또한 대한민국 국적 보유자로 현재 미국 UCLA 대학원 재학중"이라고 말했다.

특히 그는 군복무를 하지 않은 차남의 이중국적 의혹에 대해 1992년 당시 국외 유학을 위해 미국으로 출국했지만, 당시 배우자는 미국에 동반 출국하지 않고 국내에 체류하면서 차남을 출산했다고 설명했다.

자료에 따르면 장남은 ▲신동초등학교(2004년)(스위스 제네바 LGB 엘레멘터리스쿨(1999~2002)) ▲신동중학교·랭리하이스쿨(2010년) ▲코넬대학교(2016년)를 졸업했다. 차남은 ▲신동초등학교(2005)(스위스 제네바 LGB 엘레멘터리스쿨 (1999~2002)) ▲신동중학교·쿠퍼미들학교(2007) ▲랭리하이스쿨(2011) ▲UC버클리대(2015)를 졸업했다.

은 후보자는 또 국회가 요구한 두 자녀의 국적과 학적 자료 대해 위와같은 내용의 자료를 모두 제출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사생활 보호 필요성과 자료 확보 어려움 등으로 인해 배우자, 자녀 등 가족에 대해 국회가 요구하는 모든 자료를 제출하기에는 일부 어려운 점이 있었다"며 " 국회 인사청문회 과정에서 소상히 말씀드리겠다"고 말했다.

앞서 야당은 은 후보자의 배우자와 자녀의 ▲국적 변동 사항 ▲초중고·대학 명칭 ▲입학·전학·졸업 현황 ▲고등학교·대학교 입학 전형 ▲장학금 수령 내역 ▲학비 납부 내역 ▲각 학교 입학 당시 주소지 ▲자녀의 해외 유학 내역 등을 요구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