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대학교, 제1회 세계 안보학 대회 개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국방대학교, 제1회 세계 안보학 대회 개최

최종수정 : 2019-08-26 15:33:02

국방대학교, 제1회 세계 안보학 대회 개최

국방대학교 국가안전보장문제연구소가 급변하는 세계 속의 동아시아 안보'를 주제로 제1회 세계 안보학 대회(이하 안보학 대회)를 개최한다.

26일부터 27일까지 서울 용산구 국방컨벤션에서 열리는 이번 안보학 대회는 총 4개 세션의 주제발표로 진행된다.

제1세션은 '현실주의가 바라본 동아시아 안보'를 주제로 미국 하버드대학교의 스테판 왈트(Stephen Walt) 교수가 기조연설을 한다.

국방대 김영호 교수의 사회로 위엔캉 왕 교수(미국, 웨스턴 미시간대학교), 레이프에릭 이슬리 교수(이화여대), 주펑 교수(중국, 남경대), 김재천 교수(서강대)가 발표 및 토론을 한다.

제2세션은 '자유주의가 바라본 동아시아 안보'를 주제로 미국 프린스턴대학교 존 아이켄베리 교수가 기조연설을 한다. 바스티안 기거리히 박사(영국, 국제전략문제연구소) 사회로, 데이비드 훈트 교수(호주, 대킨대), 박영준 교수(국방대), 전재성 교수(서울대), 케이지 나카수지 교수(일본, 리츠메이칸대)가 발표와 토론을 한다.

제3세션은 '구성주의가 바라본 동아시아 안보'를 주제로 미국, 코넬대학교 피터 카젠스타인 교수가 기조연설을 하며, 케이지 나카수지 교수(일본, 리츠메이칸대) 사회로, 박인휘 교수(이화여대), 류동원 교수(국방대), 이반 사스차 쉬한 교수(미국, 발티모어대), 김진아 박사(국방연구원)가 발표와 토론을 한다.

마지막 제4세션에는 '북한 핵문제에 대한 안보학의 제언'을 주제로 미국, 오하이오 주립대학교 존 뮬러(John Mueller) 교수가 기조연설을 맡는다. 장달중 교수(서울대) 사회로, 존 아이켄베리(John Ikenberry) 교수(미국 프린스턴대), 피터 카젠스타인(Peter Katzenstein) 교수(미국, 코넬대), 존 뮬러(John Mueller) 교수(미국, 오하이오 주립대)가 토론을 벌인다.

이석구 국방대총장은 "이번에 처음 개최하는 세계 안보학 대회가 큰 성과를 축적해 간다면 세계 안보학 대회는 명실상부 전 세계 안보연구자들의 교류의 중심이 되고, 안보학 분야의 새로운 트렌드를 주도하는 학술대회로 자리매김할 것이라 확신한다"고 기대했다.

한편 올해 처음으로 개최하는 세계 안보학 대회는 국방대학교 국가안전보장문제연구소가 지난 3년간 준비해 온 학술대회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