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로 트래블] 황홀한 빛깔로 물드는 밤…'리베하임 펜션'에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메트로 트래블] 황홀한 빛깔로 물드는 밤…'리베하임 펜션'에서

최종수정 : 2019-08-25 11:53:28
이 곳 하늘 아래 쉬었을 때, 별과 바람이 당신에게 온다

리베하임 펜션은 펜션동과 야외 바비큐 BBQ 장, 야외 수영장, 계곡 등 을 갖추고 있다. 이민희기자, 트레블레져플러스 서진수.
▲ 리베하임 펜션은 펜션동과 야외 바비큐(BBQ)장, 야외 수영장, 계곡 등 을 갖추고 있다./이민희기자, 트레블레져플러스 서진수.

【가평(경기)=이민희기자】 벌써 가을이다. 어느 산의 정수리에 벌겋게 염색한 모자를 발견할 수 있는 요즘, 푹푹 찌는 더위가 어느새 지나가고 있다. 마냥 하늘을 바라보고 있으면 홀로 서있는 스스로가 창피해 집으로 가는 발걸음이 빨라진다. 집에서도 채워지지 않는 무기력함은 곧 여행을 떠날 시간이 되었다는 사실을 알려준다.

느닷없는 외로움을 탈 때면 여행 가기에 가장 좋은 계절이 되었다는 것이 그나마 위안이다. 최근 자연 속에서의 고즈넉한 즐거움을 찾게 되는 사람들이 많아지는 추세다.

그 중에서도 인기를 끄는 여행지는 놀랍게도 서울 근교에 위치한 쉼의 공간, 경기도 가평군 북면이다. 여름에 수많은 피서객들의 발걸음이 있었던 백둔리 계곡을 좌측으로 두고 자그마한 시골길을 따라 북면의 끝자락으로 올라가다 보면 가족, 친구, 연인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상상을 하게끔 눈길을 끄는 리베하임 펜션이 보인다.

여름에는 알프스를 닮고 겨울에는 안나푸르나를 보는 듯한 느낌을 자아내는 명지산 3봉의 전경은 아름답다는 말로도 모자란다.

등산이나 트레킹을 하고자 버스를 기다리는 사람들의 얼굴에는 저마다의 행복감이 피어올라 있다. 그들을 따라가면 연인산과 명지산 3봉에 도달하게 되는데, 산 입구에서 아재비고개까지 약 3.0㎞, 아재비고개에서 좌측으로 연인산 정상까지는 약 2.5㎞로 왕복 4시간밖에 걸리지 않아 등산객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수도권에서 가까우며 산길이 그리 험하지 않아 등산 초보자들에게도 쉬운 코스로 알려져 있는 것과 더불어 아름다운 전경으로 인해 등산객들에게는 이 곳 연인산과 명지산 3봉이 '한국의 안나푸르나'로 널리 인식되고 있다.

여담으로, 명지산 3봉 8부 능선에는 자연적으로 생긴 하트 모양의 땅이 있어 그곳을 배경으로 가족이나 친구, 연인과 사진을 찍으면 행운이 생긴다는 전설이 있어 필수 관광 코스로 각광받고 있기도 하다.

지친 몸과 마음을 위로해주는 리조트형 펜션인 '리베하임 펜션'역시 지속적인 입소문을 타고 있는 중이다. 여러 산과의 근접성과 쾌적하고 한적한 자연의 삶 그대로를 추구하는 이용객들이 많아짐에 따라 유럽풍의 건축 스타일로 넓은 부지 위에 지어진 리베하임 펜션이 인기를 끌게 된 것이다.

리베하임 펜션 야외 바비큐장에서 고기 및 버섯, 파인애플 등을 직접 구워먹을 수 있다. 이민희기자, 트레블레져플러스 서진수.
▲ 리베하임 펜션 야외 바비큐장에서 고기 및 버섯, 파인애플 등을 직접 구워먹을 수 있다. /이민희기자, 트레블레져플러스 서진수.

선선한 날씨에 가족, 친구, 연인과 쉬다 가기에 안성맞춤인 리베하임 펜션은 펜션동과 야외 바비큐장, 야외 수영장을 갖추고 있으며 모든 이용객들의 차를 수용할 수 있는 넓은 주차장과 함께 근처에는 최상류에서 흐르는 맑은 계곡까지 있다.

가평 리베하임펜션에 가을 이 성큼 다가왔다. 이민희기자, 트레블레져플러스 서진수.
▲ 가평 리베하임펜션에 가을 이 성큼 다가왔다./이민희기자, 트레블레져플러스 서진수.

또한 고객들에게 다양한 놀거리를 제공하고자 관리동 2층에는 탁구와 당구 등 '플레이 존'까지 무료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그 외에 잔디밭 정원 아래에는 나이 지긋한 떡갈나무 3형제가 사이 좋게 서 있는데, 그 옆으로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데크에서 떡갈나무를 그늘막 삼아 하늘을 바라보며 낮잠을 자거나 독서를 하도록 공간이 조성되어 있다는 점도 리베하임 펜션의 또 다른 매력이다.

특히 가을에는 펜션 주위에 광막하게 펼쳐진 사과 밭에서 사과 따기 체험을 할 수 있다. 또한 사과 나무를 분양 받아 '가족 사과 농장'을 경영할 수 있는 특별한 프로그램도 준비 중이라고 하니 기대해 볼 만하다.

이 외에도 가을에 가평군 북면을 방문해야 하는 이유 중 하나는 '눈 뜨기'와 관련이 있다. 북면에서의 '눈 뜨기'란 자꾸만 자신을 돌아보게 만드는 가을의 힘에 못 이겨 눈을 감아버리는 도시에서의 삶으로부터 잠시 벗어나 진정한 휴식을 통해 맑은 하늘을 밝은 눈으로 바라보는 경험을 갖는 일이다.

리베하임 펜션으로부터 약 10분 거리에 위치한 '자연과 별 천문대'에서는 소중한 이들과 함께 자연 위에 서서 아름다운 밤하늘의 별을 발견하는 추억을 쌓을 수 있다. 매케한 흙먼지 하나 없는 곳에서 자신의 아이에게 아이의 눈을 닮은 별을 선물해보는 것은 어떨까. 천문대로부터 약 5분 거리에 떨어져 있는 남송 미술관에 찾아가 고요한 그림의 세계로 빠져들어보는 것도 나쁘지 않다.

리베하임펜션 주차장 과 야외수영장 전경. 【가평】 이민희기자, 트레블레져플러스 서진수.
▲ 리베하임펜션 주차장 과 야외수영장 전경./【가평】=이민희기자, 트레블레져플러스 서진수.

리베하임 펜션 염수열 대표는 "약 30년 동안 관광과 레저 업계에서 쌓은 경험과 노하우를 토대로 고객들의 수요를 반영하여 펜션이 더욱 편안한 쉼터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리베하임 펜션이 문화 콘텐츠가 공존하는 명소가 되기를 희망한다. 수도권 동북부에서 가장 아름답고 편안한 쉼터에서 소중한 추억들을 많이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말을 덧붙였다.

하늘과 나무가 가을을 맞이할 준비를 하고 있다. 주변의 변화가 갑작스러워 아무 것도 하지 않는 사람은 평온한 가을을 온전히 받아들이지 못할 것이다. 일렁이는 마음을 안고 떠나보자. 이번 여행은 나에게도 변화가 일어날 수 있게 하리라는 기대감을 안고. 가평군 북면의 별과 바람이 당신을 기다린다. 자신과 함께 황홀한 가을 하늘빛으로 온 몸을 물들이고 싶은 사람과 함께 가을 여행을 떠나자.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