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A, 국민안전 강화 위한 선제적 투자 '박차'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IPA, 국민안전 강화 위한 선제적 투자 '박차'

최종수정 : 2019-08-23 14:24:00

IPA, 국민안전 강화 위한 선제적 투자 '박차'

"안전관리체계 내실화 및 안전취약 항만시설 보강 사업에 91억원 투입"

인천항만공사가 항만 내 안전사고 예방 등 국민안전 강화를 위한 투자에 박차를 가한다.

인천항만공사(사장 남봉현)는 21일 오전에 열린 제188차 항만위원회에서 총 91억 원 규모의 항만 안전강화를 위한 투자계획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계획에는 재난관리책임기관으로서 사회적 책임이행과 내수 활성화를 위한 정부의 공공부문 투자 확대 요구에 발맞춘 선제적인 투자로 안전관리체계 내실화와 인천항 주요 시설에 대한 안전성 확보를 위한 사업들이 중점 포함됐다.

세부적인 사업으로는 인천항 주요 안전취약시설인 연안항 물양장 보수 및 개축공사에 81억 인천항 안전관리를 위한 중장기 실행과제 수립용역과 연안항 일대 침수방지와 재정비를 위한 용역사업에 7억원 기타 노후 항만시설 긴급보수와 같은 단기 안전대책 사업에 3억 8,600만원 등이다.

특히, 인천항 연안항은 어민과 해양관광객 등 국민과 밀접한 해양친수공간이지만 해수면이 상승하는 대조기 때마다 바닷물이 범람하는 침수 위험지역으로 이번 투자에 따른 안전대책 방안 마련과 재정비를 통해 안전사고 위험과 민원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안전강화 사업 추진은 단순 비용이 아니라 국가공기업으로서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한 값진 투자"라면서, "나아가 일회적인 투자에 그치지 않고 지속적인 유지보수와 세심한 운영관리를 통해 안전한 인천항 구현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인천항만공사는 지난 7월 사장실 직속의 재난안전실 신설을 위한 조직개편을 단행하는 등 안전강화를 위한 투자를 지속적으로 확대해오고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